자가격리 지침을 어긴 사람들
조회수 : 221       날짜 : 2020.03.30
자가격리 지침을 어긴 사람들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8]
대출    (03-30 )
쓰레기 같은 인간들
444    (03-30 )
중국인이 저랬으면 찍소리도 안 함..
아니 못함.
세계 제일의 민폐국이자 개념없는 짓 하는 건 중국인이 제일 많을텐데 말이지..
뭐 어쩔수 없데요.
한국은 중국속국이라 중국하고 교류 끊기면 망한데요..
근데 불과 4년전만해도 사드 보복이다해서 중국과의 교류 끊기고 중국애들이 자발적으로 한국 제품 불매했는데 타격 1도 없었는데...
중국과의 교류 끊긴 박근혜 때가 차라리 더 나았잖아요
아자씨    (03-30 )
어차피 걔는 말해도 안통하거든
븅신삽질한다    (03-30 )
근데 애는..일본이나 미국 속국 이야기는 절대 안하더라..
초기 일본처럼 방역해야하고 배워야 한다고 떠든 ..똥더어리들
222    (03-30 )
자가격리 준수의 전제는 모든 사람이 선량하고 준법정신이 투철하며 타인에 대한 배려와 기본적인 도덕심을 갖췄다고 볼 때 가능하다. 그러나 인간은 전혀 그렇지 않다. 이기적이고 편향적이고 자기본위로 생각하지. 그러니 온화하고 관용적인 태도로 그들을 대해선 안된다. 그러니 법과 손실의 가능성으로 다뤄야 한다.
-,.-    (03-30 )
제주 9번째 확진자. 20대 여. 제주도 거주에 대해서는
고발조치 안하나, 원희룡???

다음은 지난 27일부터 29일까지 A씨의 동선.

△27일
오후 3시50분~4시40분 맥파이 브루어리(회천동)
오후 5시~5시20분 제주시수협어시장
오후 5시30분~40분 Y 식자재마트 제주삼화점
오후 5시40분~오후 6시 자택 귀가(자차)

△28일
오후 3시30분~3시35분 CU 와흘점(자차)
오후 7시 제주대학교병원 선별진료소(자차)
오후 7시30분~오후 8시 자택귀가

△29일
오후 4시20분 검사결과 양성통보
오후 6시50분 제주대학교병원 이송 및 입원
123    (03-30 )
동선 말할때 언제 자가 격리를 해야됐는지 써놨어야지
....    (03-30 )
스페인서 1일 입국.
27일전 일정 공개 안됨.
제주시서 자가격리 여부 발표하지 않음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1요즘 잘 생긴 남자 너무 없다2020.05.30275
2일본 젊은이들이 생각하는 한국 2020.05.30268
3효성이의 자부심 [1]2020.05.30214
4담임 덕에 대학 붙은 왕따 2020.05.30160
5친절한 누나2020.05.30178
6그 털보 음모설2020.05.30187
7개그맨 부부 결혼생활을 보고 느낀 점2020.05.30166
8연예인이 월 9천만원 버는 방법? 2020.05.30152
9여자 골퍼 자강두천2020.05.30174
10보조 메뉴의 중요성2020.05.30151
11서울 대단지 신축 24평 내부2020.05.30152
12반도의 다마스쿠스 장인2020.05.30129
13자신을 35세 백인이라고 생각하는 흑인2020.05.30179
14어필하는 정연2020.05.30159
15며칠 사이 한국에서 철수한 기업들2020.05.30135
16윤미향 기자회견을 본 서울대 교수의 일침2020.05.30128
17관객과 번역가의 관계2020.05.30123
18프로듀스 투표조작 실형 선고2020.05.30117
19인구밀도가 높아지면 생기는 일 [40] 2018.12.1475185
20아들이 본 클레멘타인2020.05.30110
21트랜스 계의 끝판왕2020.05.29154
22서울 부동산 가격 현황2020.05.3093
23박성광 부부의 재산 관리2020.05.29145
2460명의 간호사 중 한 명과 결혼한 이유2020.05.29148
25전투모드 시절 효성2020.05.29151
26백인의 나라에서 동양인은 떠나라2020.05.29134
27박준형의 기묘한 경험2020.05.29123
28밤이 외로운 서울대생2020.05.29165
29요즘 맞춤 사진 [4] 2018.07.265267
30자신을 버린 주인을 100km 걸어서 찾아간 이유 [8] 2018.12.0627809
31복귀 선언한 타이슨 몸 상태2020.05.29143
32BMW가 신차를 한국에서 세계 최초 공개한 이유2020.05.29260
33요즘 30대 금수저2020.05.29231
34안정환,민경훈,김태희 리즈시절을 본 10대2020.05.29136
35한국인으로 오해 받기 싫은 중국인 2020.05.3185
36킹인지 감수성이 또2020.05.29111
37전설의 캣맘2020.05.29122
38미투를 촉발시킨 폭로2020.05.29121
39그저 눈물만2020.05.2989
40남자에게 귀엽다라는 말은2020.05.29117
41레지던트 꼬시는 법2020.05.29195
42물류 센터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폭발한 이유2020.05.29112
43카드 도둑을 잡았는데 2020.05.3171
44페미니스트 래퍼의 화장 전 후2020.05.29237
45현실판 부부의 세계2020.05.29175
46자동차가 너무 좋다 못해 직접 제작2020.05.29130
47독립선물 사달라는 후배2020.05.29181
48한뽕 치사량2020.05.29154
49독일로의 신혼여행2020.05.29111
50대륙의 대리석 장인2020.05.29154
51경주 초등생 교통사고 누나의 인터뷰2020.05.29164
52아들 시험점수에 빡친 엄마 [30] 2018.07.1648191
53택배 받아도 괜찮을까?2020.05.29100
54음주사고 내면 폭망2020.05.29149
55이동건 조윤희 근황2020.05.29120
56인간관계 명언 [16] 2018.09.035371
57응급의학과 전문의가 당부하고 싶은 말 2020.05.3156
58감독 빙의한 어린이2020.05.2995
59엠마 스톤이 인정한 남친2020.05.28140
60위기의 홍석천 [6] 2019.01.0310811
61갓본의 특별한 서비스 2020.05.3179
62설움 폭발한 임산부 [44] 2018.12.1511555
63예전 20대 비쥬얼2020.05.29139
64어리다고 무시 당하는 24살 버스 기사2020.05.28403
65본인이 예쁘냐고 물어보는 친누나2020.05.28211
66악마의 편집 2020.05.3176
67남자들은 왜 이럼?2020.05.28128
68세르비아 기상캐스터의 태권도 실력 [11] 2018.07.0619992
69춤까지 완벽하게 소화 [8] 2018.07.2410164
70신혼인데 이혼하고 싶어요2020.05.29139
71미국 CEO 최고 연봉2020.05.29104
72확진자 발생 알고도 이틀 뒤 폐쇄2020.05.29100
73햄버거 매장에 총 쏜 범인 변호 2018.09.185346
74강원랜드 장기 주차 차량 [5] 2018.08.3017352
75직원이 점점 줄어가는 이유 2020.05.3177
76N번방 유료회원2020.05.28470
77저글링 못하면 인사에 반영 [21] 2018.07.25766
78태안 보트 사건의 전말2020.05.2999
79꼬마의 경비초소 방문2020.05.2992
80미국이 지원 끊겠다고 한 WHO2020.05.28103
81미국에서 발견된 거대 올챙이 [12] 2018.08.071990
82165에 살짝 마른 누나 데려갈 빡대가리 구함 [4] 2020.03.26775
83여성 택시기사의 고충2020.05.28112
84이것이 연륜이다 [4]2020.04.07267
85선릉역 칼부림 사건의 진실 [24] 2019.01.0117211
86세계테마기행 뜬금 디스2020.05.2994
87아들에게 용돈을 많이 주는 이유 2020.05.3180
8812년째 명절 선물2020.05.2889
89자꾸 내 집을 탐내는 남친 [20]2020.02.12467
90기자회견 뒤 확 바뀐 민주당2020.05.2885
91가장 행복했던 순간 [37] 2018.10.166365
9227년만에 알게된 결혼의 진실2020.05.28145
93기차 좌석 혼자 2개 쓰는 게 이상한가요? [59] 2018.12.0113425
94유럽 최대 항공사 근황2020.05.28108
95정신 나간 미국 경찰2020.05.28207
96빌드업의 천재 [2] 2018.08.248066
97불매하는 이유2020.05.28266
98박지영 아나운서의 취향2020.05.28218
99마스크에 대한 의견2020.05.28124
100뜻밖의 익스트림 스포츠2020.05.28134
처음 | 이전 | 1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