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명여대 젠더 관련 입장문
조회수 : 239       날짜 : 2020.02.20
숙명여대 젠더 관련 입장문숙명여대 젠더 관련 입장문숙명여대 젠더 관련 입장문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2]
1313    (02-20 )
인사팀형들
정말 여대가 마이너스요소?
ㄴㅇㄹ    (02-20 )
회사들도 페미충들 골치 아픈데 여대면 당연히 마이너스지.
ㅇㅇ    (02-20 )
겉으론 내색 안해도 뭔가 가이드는 확실히 있을겁니다.
일단 저는 모 카드사 입사했었는데 제 동기중에 여대출신은 없었음.(합격자 전체 76명)
이제마흔    (02-20 )
카드사 입사자님 학벌이 어떤 지 모르겠지만
기본적으로 모든 여대(이화여대 포함)의 수능컷이 서울 유명 사립대보다 낮아료
여대라서 안뽑는다기 보다는 그냥 그 사람의 실력이 부족해서 떨어졌을 겁니다.

그리고 가이드 같은 거 없습니다. 지금 시대에 그런 거 만들어놨다가는 고소 고발 당하기 딱 좋습니다.
대학 학벌이 가지는 가산점은
서울대 10, 연고포카 5, 그 외 0 입니다.
여대도 0 한양대도 0. 다 의미 없습니다.
ㅂㅂㅂ    (02-20 )
그래서 어떻게 합법적으로 패미를 걸러낼수 있을까 직원들끼리 모여 회의를 했다고 하잖아요
1    (02-20 )
근데 서울대씩 나와서 대기업 카드사 들어간다면 그냥 인생실패한거나 마찬가지인것같다.
안녕    (02-20 )
차별, 인권 어쩌구 하더니 지들이 더 지랄임.
은근히도 아니고 공개적으로 목소리 높여 왕따시켜서 내 쫓아놓고 역겹다.
ㄹㅇㄶ    (02-20 )
참여연대가 그동안 아름다운 ㄱㅅㄲ를 키운 거지
ㅉㅅㅉ    (02-20 )
쟤들이 굳건한 대깨문 지지자들, 쟤들중에 유별난 애들은 대깨문 그룹및 각종 시민단체인력풀. 아마 저런댓글이 일침넣었다 생각하지만 20대 여자들 대다수는 저기 숙대얘기에 암묵적동의함
ㅇㄹㄴ    (02-20 )
결혼 업체에서도 여대면 마이너스인가요? 워홀처럼?
ㅂㅂㅂ    (02-20 )
그럴싸한 논리로 포장하려 할수록 오히려 유치한 발상이 더욱 더 적나라하게 드러난다.

[정신과 육체가 날 때부터 온전히 여성인 자만이 여성이다. 육체만 바꿨다고 여성의 정체성을 가지게 된 것이 아니디. 육체만 바꾼 당신은 남성이다. 남성은 가해자이고 당신도 마찬가지다.]

라는 주장이 얼마나 폭력적인 소수자 혐오인가? 트렌스젠더는 자기의 정체성(여성)과 생물학적 성(남성)이 다른 관계로 평생 고통받다 수술을 선택함으로써 생물학적 성을 바꾼 사람들이다. 여성주의자라면 쌍수들고 동지의 귀환을 환영하는 것이 마땅하지 않은가?

별 것도 아닌 일에 혐오 딱지 붙여가며 자신을 보호해달라 염병 떨던 썅년들이, 정작 진짜 소수자 앞에서는 알량한 특권의식과 계급의식으로 똘똘 뭉쳐 핍박에 앞장선다. 여성주의적 워딩으로 아무리 위장하려해도 그 천박하고도 무지한 꼴은 도무지 가려지지 않아 역겹다.

정말 우리 사회에 하등 도움이 안 되는 기생충같은 것들이다.
바우와우    (02-20 )
무슨 우생학에서나 나올만한 멘트임 ㅋㅋㅋ 저러니 나치소리를 듣지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84147아침 물 세안 피부 건강에 좋을까 [2]2020.03.25127
84146요즘 핫하다는 뉴욕 구조물 [12]2020.03.25147
84145일본 코로나 방송 대참사 [31]2020.03.25165
84144조주빈 검거 전 인터뷰 [17]2020.03.25129
84143얻어먹을 때 리액션의 정석 [6]2020.03.25135
84142요즘 한국에서 가장 바쁜 직업 [21]2020.03.25150
84141전세계 딱 1대 남은 수륙양용차 [3]2020.03.25139
84140아르헨티나 소고기 클라스 [17]2020.03.25132
84139말라버린 낙수에 더 이상 목매지 맙시다 [27]2020.03.2585
84138중환자실 입원 환자와 완치자의 경험담 [6]2020.03.2575
84137태연의 주책 [12]2020.03.25141
84136열도의 반환 요구 [8]2020.03.2589
84135인도 버스 성폭행 사건 가해자 [17]2020.03.25126
84134미얀마 치과 광고 수준 [4]2020.03.2597
84133취미활동으로 만든 풍력발전기 [3]2020.03.2580
84132옷이 올라갔나연 [4]2020.03.25134
84131조주빈 지인들의 증언 [18]2020.03.2595
84130연습생 시절 교회 안 가서 혼난 이홍기 [5]2020.03.2589
84129닌텐도 동물의 숲 대란 [6]2020.03.2599
8412880년대 뉴욕 지하철 풍경 [3]2020.03.2585
84127의지력이 약해질 때 봐야하는 방송 [8]2020.03.25114
84126올타임 넘버원 항공모함 [2]2020.03.2587
84125어필하는 사나 [3]2020.03.25130
84124음원 사재기 저격한 분 근황 [1]2020.03.25112
84123편의점 알바 3시간 만에 일어난 일들 [4]2020.03.25107
84122옥주현 근황 [1]2020.03.25114
84121중국인의 코로나 발언에 표정 안 좋은 분 [28]2020.03.24132
84120박사라고 조리돌림 당한 남자 [15]2020.03.24138
84119스페인 재난 상황 [18]2020.03.24103
84118미스터빈 닮은 여성 [10]2020.03.2499
84117죽지 않고 버틴 이유 [7]2020.03.24108
84116박사방 2천명 잡힌 이유 [18]2020.03.24149
84115경기도 재난기본소득 [36]2020.03.2492
84114곧 개봉될 영화 예상 [11]2020.03.24124
84113무관중 경기 옳지 않다 [8]2020.03.2486
84112BJ가 매장가서 협찬 받은 금액 [28]2020.03.24147
84111미국 거리 풍경 [2]2020.03.24114
84110남자배우가 30명 밖에 없는 이유 [12]2020.03.24167
84109남자라면 누구나 본다 [12]2020.03.24129
84108영국 간호사의 눈물 [4]2020.03.2495
84107소년원 갔다온 거 숨겼다고 파혼하자네요 [10]2020.03.24105
84106디지털 장의사도 검거에 한몫 [5]2020.03.2489
84105서울지하철 방역의 실체 [4]2020.03.2497
84104박사 신상 공개 [12]2020.03.24107
84103취집한 동생 때문에 너무 힘들어요 [34]2020.03.24283
84102신형 아반떼 실물 [26]2020.03.24234
84101트럼프에게 욕 먹는 리포터 [15]2020.03.24167
84100열도의 코로나 빌런 [6]2020.03.24137
84099삼성전자에 올인 [25]2020.03.24200
84098범죄와의 전쟁 최민식 곽도원 일화 [6]2020.03.24154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