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첫날부터 사라지는 것
조회수 : 214       날짜 : 2019.12.05
새해 첫날부터 사라지는 것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31]
개    (12-05 )
문재인은?
11    (12-05 )
그럼 인터넷으로 주문해
그럼 상자에 담아다 준다
그런식이면 택배도 금지해라
테이프가 문제면 그걸 교육하던지 수거때 딴지걸든지 하라고 이 빙시들아
11    (12-05 )
그리고 이런걸로 대통령 욕하지마라
알고 있지도 못할거야
다 밑에 모지리 공무원들 때문이지
공무원도 50되면 자를놈은 자르자
아니면 잘못하면 잘리던지
왜이리 철밥그릇이 많아
개    (12-05 )
저게 문재인이 그런건 아닌데
개보다 못한 이놈이 새해엔 좀 사라지면 한다.
ㅈㅅㅂ    (12-05 )
ㅋㅋㅋ ㅂㅅ 말돌리기 뭐하노?
개    (12-05 )
왈왈
반    (12-05 )
종이테이프 쓰면 안돼?
코피나요    (12-05 )
종이테이프 약해
ㅇㅇ    (12-05 )
진짜 전시행정 탁상행정의 끝을 보여주는구만. 장바구니를 판매 또는 대여 한다라, 그거 또한 환경 오염의 요인인데
이거와 다른 의미로 텀블러도 2개 이상들고 잇으면 그거 자체가 환경오염임.
애초에 저새끼들은 환경에 노관심    (12-05 )
장바구나 보급한다면서
해처먹겠다는거지
환경은 니미 미세먼지로 중국한테는 찍소리도 못하는 것들
ㅎ    (12-05 )
장바구니 만들면서 또 해쳐먹겟단 말이지 뭐 ㅋ
ㅎ    (12-05 )
택배박스 받으면 젤 먼저하는게 테이프 다 분리하는거였는데
1    (12-05 )
이건 문재앙과 전혀 상관 없고~
내가 보기엔 이건 욕만 할껀 아니다.
테잎때문에 박스 처리가 빡세다잖냐 애들아 니 새끼들 불편한것만 처 생각하지 말고 ~
그리고 뭔 장바구니 제작이 환경을 더 오염시켜 ㅋㅋ 장바구니는 한 사람당 한 개씩이고 박스는 장 볼때마다 한개씩인데 비교가 된다고 생각하나 ㅋㅋ
다 생각하고 생각해서 내린 결론이겠지. 몇개 나라에서 살아 봤는데 비닐 돈주고 사야해서 사람들 왠만하면 장바구니 들고 다닌다
ㅇㅇ    (12-05 )
종이 테이프 모르냐?
한심하다    (12-05 )
아하 우리가 테잎을 두른 이유로 감히 박스처리를 빡세게 했구나
ㅋㅋㅋ 아예 집 생활폐수도 받아다가 하수처리장에 갖다주고 종이는 재생업체에, 맥주병은 맥주회사에 갖다 드리지? 도대체 어떤 마인드로 살아야 세상만사 다 내탓이 되는거지? 이런애들 진짜 갖다가 직원으로 쓰고싶네 ㅋㅋ
포풍간지    (12-05 )
재앙이탓 맞다 재앙이 개객기
111    (12-05 )
이제 이사할때 빈박스 어디서 구해야돼???
ㅇㅇ    (12-05 )
근처 슈퍼같은데서 구하면 되지 않을까?
사면 돼    (12-05 )
빈박스 인터넷에서 팔아
55    (12-05 )
빈 박스 사도 환경오염임 ㅜㅜ
보고싶다    (12-05 )
우체국에서 소포용으로 사이즈별 구분해서 팔아요.
g    (12-05 )
테이프 줄 값 아끼고 포장한다고 복잡한거 사라지고 장바구니까지 팔아먹고 아주 개꿀이네

박스는 모아다 넘기고
komaba    (12-05 )
시외버스탈때도 카시트 해야되서 애 엄마들한테 들고다니라던 정책 어떻게 됐냐?
어때요    (12-05 )
비닐 테이프 쓰지말구 종이테이프로 쓰면 되는거 아닌가? 테이프의 접착제가 문제라면 다른거로 바꿀수도 있을텐데
626    (12-05 )
제2의 창조경제로구나 ㅅㅂ
조작민국 만세다
ㅡㅡ    (12-05 )
대형마트에서 박스 처리 때문에 생긴게 빈박스 포장대고
그걸로 2차로 노인들 박스대기라도 줍는건데...
이왕 그렇게 비용 절감 외쳤으니 70세이상 노인들 지원자금 월 30만원씩만 더 올려줘라
보고싶다    (12-05 )
대형마트에서 빈박스를 노인들에게 줬다고?
그럴리가 없을텐데
빈박스가 한두개도 아니고, 일일 발생 빈박스 양이 어마어마 할 텐데 그거 그냥 주면 이권 싸움 박터질걸
그런거 아니래도 박스 줍는거 노인들끼리 자기네 구역 정하고 엄청 싸우는데
Pc방에서 과자랑 컵라면 담았던 빈박스 노인분들께 드렸는데, 단골이 이사간다고 빈박스 좀 달라거나 해서 주면 그날 양 적다고 타박함.
ㄴ    (12-05 )
마트 장본사람들이 박스 한두장 내다 버리고 그걸 노인들이 줍는다는거아냐
이런 대가리로 피시방 장사하니깐 노인네들한테 박스주고도 저런 소릴 듣지 ㅋㅋ
ㄴㅇㄹ    (12-05 )
어휴 살면서 책한권 정독한적은 있니?
1234    (12-05 )
사소한걸로 사람 괴롭히는 건 이번 정권이 최고인거 같다. 무슨 잠자리 모기 새끼들 마냥 끝임없이 소소하게 짜증나게해.
ㄴㅇㄹ    (12-05 )
과연 장바구니가 더 가격면에서 효율적일까
차라리 박스테이프 떼서 버려달라는 캠페인을 벌이는게 지금 해야할 일인거같은데
중간단계 빼버리고 바로 장바구니로 가네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1인구밀도가 높아지면 생기는 일 [40] 2018.12.1455292
2MT 비용이 부담스럽다는 여대생 [25] 2020.01.21136
3댓글로 팩폭하는 언냐 [24] 2018.12.1237843
4김민아 아나운서 얼굴을 외워야 하는 이유 [14] 2020.01.21152
5여성이 받은 섬뜩한 알람 [13] 2020.01.21134
6승리의 아오리 라멘집 근황 [10] 2020.01.21134
7야구장 시선강탈 [13] 2020.01.21128
8타노스 성형 견적 [13] 2020.01.21127
9혜리의 전매특허 [17] 2020.01.21128
10팬미팅에서 드립치면 망한다는 연예인 [7] 2020.01.21126
11국내 최고령 사형수 [20] 2020.01.21125
12한 박자 느린 지수 [7] 2020.01.21125
13페미니즘 공부하는 4050 아재들 [32] 2020.01.21114
14이효리가 구입한 빌딩 [17] 2020.01.21116
15북한 경제 상황 [22] 2020.01.21112
16김민아 드립 수위 [23] 2020.01.21118
17펭수를 처음 본 아이의 의문점 [12] 2020.01.21103
18얼굴에서 중요한 애교살 [19] 2020.01.21107
19가족은 건들지 말아주세요 [20] 2020.01.21102
20간호대 신입생 단톡방 [28] 2020.01.21114
21유부남이 쓴 리뷰 [15] 2020.01.2194
22신안에 관한 놀라운 사실 [14] 2020.01.2196
23열도의 별난 사진 작가 [8] 2020.01.2194
24수드래곤의 호기심 [5] 2020.01.2193
25뽀얀 은하 [11] 2020.01.21109
26선물 받은 백종원 [4] 2020.01.2187
27야구선수 웨딩사진 댓글 상황 [54] 2020.01.2196
28김희철 유튜브 대참사 [19] 2020.01.21116
29은퇴 후 농구장을 못가는 이유 [6] 2020.01.2188
30얼굴이 공개되고 판매량이 떨어졌다는 가수 [13] 2020.01.2189
31아들 시험점수에 빡친 엄마 [30] 2018.07.1638931
32한국인이 다녀간 흔적 [9] 2020.01.21104
33인강강사 발언에 호주인 반응 [24] 2020.01.2199
34예의바른 모범생 스타일의 독수리 타투 2018.09.225964
35담배를 시작하면 안 되는 이유 [29] 2020.01.2184
36설리 친오빠 인스타그램 박제 [27] 2020.01.2185
3718조원 투입한 평택 미군기지의 생활 [33] 2020.01.2182
38너무 이기적인 삼성 [51] 2018.12.1739043
39로또 40억 당첨자 [40] 2020.01.2189
40남자 외모의 중요성 [42] 2018.10.1613114
41레쓰비의 위엄 [21] 2020.01.2187
42유튜버 아임뚜렛 논란 [7] 2020.01.2171
43멕시코의 치안 [30] 2019.01.0417702
44꼬춘쿠키 성공을 위한 팁 [46] 2020.01.2189
45MLB 합성 같은 피지컬 차이 [5] 2020.01.2183
46팬 서비스 명언 남겼던 분 [17] 2020.01.2196
47평양냉면 솔직한 맛 평가 [32] 2020.01.2186
48엄마한테 보낸 문자 [10] 2018.12.2923638
49자기 자신과의 싸움 [80] 2020.01.2183
50미국 대사에 대한 비난 [22] 2020.01.2163
51자세 지적 받는 분 [19] 2020.01.2175
52코뿔소의 뿔을 자르는 이유 [13] 2020.01.2185
53안 친한 태양한테 게임 카톡 보낸 최현석 [11] 2020.01.2179
54돈가스 맛 표현 [23] 2020.01.2183
55북한 개별여행 언냐들 반응 [39] 2020.01.2162
56뿌노스에 심취하신 분 [12] 2020.01.2167
57평화로운 시골길 [29] 2020.01.2172
58콧수염 지적은 인종차별 [24] 2020.01.2173
59자신을 버린 주인을 100km 걸어서 찾아간 이유 [8] 2018.12.0618623
60서울에서 가장 오래된 중국집 [14] 2020.01.2158
61기생충을 안 본 코난쇼 앤디 [31] 2020.01.2157
62경험 없는 30살 여자 [29]2020.01.20135
63선릉역 칼부림 사건의 진실 [24] 2019.01.019695
64허공을 보는 남친 [16]2020.01.2173
65우주의 기운이 모인 김희철 신년운세 [3] 2020.01.2157
66심각한 유튜브 국뽕코인 [32]2020.01.2176
67빚내서 집 사라던 갭투자 큰손 [20]2020.01.2175
68반도의 흔한 선처 [23] 2020.01.2174
69북한의 평양 부심 [11] 2020.01.2171
70사실상 70분짜리 사업 홍보 [28]2020.01.2173
71노이어 귀도컷 [8] 2018.07.1117260
725만원 주며 오빠라 불러 [23]2020.01.2184
73유튜브 vs 북한 [15]2020.01.2178
74살신성인의 댓가를 기부로 환원 [34] 2020.01.2168
75김건모가 제출했다는 자료들 [47]2020.01.20102
76페미 친구한테 조롱 당한 언냐 [33] 2019.01.047226
77처제의 숨겨져 왔던 감정 [12] 2019.01.0415268
78기생충 흥행에 대한 일본 방송의 반응 [23] 2020.01.2158
79취업하려다 빚만 산더미 [11]2020.01.2072
80스키장의 몰락 [57]2020.01.2089
81생일을 여친과 보낸다는 아들 [17]2020.01.2169
82맞벌이 집안일 논란 [45] 2020.01.2268
83죽고 싶은 이별 [7] 2018.10.118716
84강원랜드 장기 주차 차량 [5] 2018.08.3013335
85가난한 동네 살다보면 [2] 2018.10.098048
86의문의 다이어트 [27]2020.01.2064
87더 이상 마시멜로우 안 부르겠다 [16] 2018.12.0515192
88NBA 시절 샤킬 오닐과의 매치업 [14]2020.01.2159
89여자들이 홀딱 빠졌다는 다이빙 선수 [23] 2020.01.2287
90세르비아 기상캐스터의 태권도 실력 [11] 2018.07.0615579
91여장 정모 처음 본 일반인 [1] 2018.08.2910036
92기차 좌석 혼자 2개 쓰는 게 이상한가요? [59] 2018.12.019172
93과학적으로 가짜 다이아몬드를 구별하는 방법 [28]2020.01.2082
94짧은 치마가 신경쓰이는 제니 [9] 2020.01.2291
95본인이 뉘우치니까 더 믿어보는 거죠 [23] 2018.10.1712488
96청년과 여성은 단기 일자리 선호 [18]2020.01.2067
97투블럭 해달라고 했더니 [18] 2018.11.2015930
98어제 오픈한 홍철책빵 [35]2020.01.2152
99빌드업의 천재 [2] 2018.08.244676
100옛날 짜장 먹는 사딸라 아저씨 [17]2020.01.2089
처음 | 이전 | 1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