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비군 끝났다고 방심하지 마라
조회수 : 226       날짜 : 2019.12.05
예비군 끝났다고 방심하지 마라예비군 끝났다고 방심하지 마라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21]
ㅋㅋ    (12-05 )
민방위가 화생방을 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미쳤네.
123    (12-05 )
나는 진짜 코로 숨못쉴정도로 심한 비염인데 화생방 했을때 쾌감이 아직도 생생 하네
훈련소에서 화생방 하고 나와서 진짜 신세계였다 화생방 다시 하고싶다
ㅋㅋ    (12-05 )
민방위 화생방 조교로 일해보는건 어때?
123    (12-05 )
응? 민방위가 화생방한다고?
ㄴ    (12-05 )
근데 엄밀히 말하면 화학탄 체험인데 왜 화생방이라 하는지 모르겠다. 화생방은 화학 생물학 방사능인데.
ㅇㅇ    (12-05 )
방독면이 유사시 3가지 위협으로부터 지켜줄 수 있는 보호장구고 그 필요성을 느끼게해주는게 훈련의 목적이니까
훈련한답시고 탄저균 뿌릴순 없잖어
ㅇㅇ    (12-05 )
화생방 대비 훈련이자나 멍청아
dsa    (12-05 )
진짜 개 새 끼들..
ㅎㅎ    (12-05 )
이민오니 민방위 자동해결
코끼리    (12-05 )
들어간 사람 두시간 일찍 귀가 개꿀
1234    (12-05 )
주작이지 ㅡㅡ 하란다고 하겠냐 저걸
34세모태솔로    (12-05 )
일찍보내준다고해서 우린 다 햇는디......
2시간만하고 왓음
123123123123    (12-05 )
민방위 6년차 끝났다 화생방 구경해본적도 없다
ㅇㅇ    (12-05 )
한국사는 한국여자면 군대는 안가더라도 이건쫌 꼭 해봤으면 싶은게,
화생방이랑 혹한기때 1박2일이라도 밖에서 훈련. 적어도 이정도만 해봐도 군인에 대한 인식이 달라질텐데
sd    (12-05 )
달라지긴 꼴랑 그거한다고 개인들은 사진찍고 셀카 올리고 감성팔이 #군인#대한민국만세 이지랄이고

집단은 그거한다고 유세떨면서 동등한 대우를 바랄지 눈에 선하다
NaN    (12-05 )
군대는 훈련은 참을 만한데..
잠 제대로 못자는거, 외곽근무(2:30짜리 야간1번,주간2번), 병신같은 넘들 하루 종일 보는게 힘들더라
행정병,피돌이 같이 했는데 당직서는 넘들 티비광고 보다 배고프다고 PX 열어달라고 깨우면 졸라 짜증났었음
한여름    (12-05 )
뭐 방독면 시간안에 쓰는건 아무것도 아니였지.

화생방복이... ㅅㅂ
ㄴ    (12-05 )
신발신는게 젤 좆같음
3사단 백골    (12-05 )
저는 이제 4년차를 해야하는 상황이지만

GOP 3사단에서 군생활을 하면서
한번도 회생방을 해본적이 없어서 어느정도인지 감이 안잡힘
ㅁ    (12-05 )
첫 숨을 쉬는순간 컥~ 하면서 컥컥컥 ㅋㅋㅋ 숨이 안쉬어지는 공포감이 젤 큰듯. 나가면서 보이는 빛 공기의 소중함과.. ㅋㅋ
ㅇㅇ    (12-05 )
나치 오열함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81214한예슬 최근 비쥬얼 [51]2020.01.12152
81213지효 문제의 웅앵웅 드립 [49]2020.01.12146
81212한국이 좋다는 일본 학생들 [29]2020.01.12149
81211엠버가 알던 설리 [28]2020.01.12158
81210요즘 쌍꺼풀 수술 대세 눈 [20]2020.01.12135
81209이승윤 170cm 만들기 프로젝트 [21]2020.01.12121
81208여자친구가 저를 무서워합니다 [39]2020.01.12140
81207손절 당한 전소민 [9]2020.01.12136
81206아이유 인스타 상황 [7]2020.01.12139
81205전세계 운전난이도 끝판왕 [18]2020.01.12118
81204재평가 받는 보아의 발언 [39]2020.01.12114
81203미군에게 항복하는 소년병 [17]2020.01.12110
81202가장 재밌었던 최불암 시리즈 [9]2020.01.1288
81201어느 버스기사의 직업정신 [11]2020.01.12100
81200본인도 모르게 해킹 당한 피해자들 [6]2020.01.1293
81199소개팅 갑분싸 [27]2020.01.12118
81198윤보미의 운동신경 [13]2020.01.12111
81197집값 너무 비싸서 죽겠다던 2030 [42]2020.01.12121
81196물귀신 작전 [12]2020.01.1282
81195공개할 수 없는 카톡 [2]2020.01.12121
81194당해보고 싶다 [9]2020.01.12110
81193처음 정산 받았다는 걸그룹 [9]2020.01.12137
81192고려대 입학한 탈북민이 받은 카톡 [56]2020.01.12120
81191왁싱 대참사 [14]2020.01.11167
81190손가락으로 먹는 지효 [8]2020.01.11155
81189VR 중인 여친 [6]2020.01.11142
81188음원 사재기에 대한 가수들의 생각 [48]2020.01.11104
81187돈까스가 뭐길래 [7]2020.01.11153
81186알콜 중독에 빠지는 신호 [77]2020.01.11124
81185누가 우리 아버지의 복수를 해줄 것인가요? [27]2020.01.11101
8118444세 여배우의 미모 [39]2020.01.11170
81183간헐적 단식에 대한 연구 [37]2020.01.1186
81182남자가 필요하다는 간호사 [21]2020.01.11127
81181미국인이 생각하는 Hyundai [23]2020.01.11113
81180맨홀 뚜껑의 위험성 [28]2020.01.11103
81179멜론 100위권 들기위해 필요한 아이디 갯수 [26]2020.01.11109
81178이상한 신입사원? [17]2020.01.11122
81177유니스트에 간 대통령 [39]2020.01.11117
81176여사님만의 세상 [26]2020.01.11108
81175여학생 댄스팀 때문에 개빡친 언냐 [18]2020.01.11216
81174방사능 폐기물 유실된 갓본 [14]2020.01.11111
81173쇼윈도 부부 계신가요? [32]2020.01.11123
81172어린 황구가 죽은 아빠를 매일 만나는 방법 [12]2020.01.11100
81171고독한 미식가가 푹 빠져버린 한국 음식 [16]2020.01.11109
81170미국에 진출한 소주 [16]2020.01.11109
81169어느 야구선수의 팬 서비스 [9]2020.01.11128
81168대서양 노예무역 [17]2020.01.1193
81167요즘 신도시 상가 특징 [34]2020.01.11149
81166침실에서 잠을 잘 때마다 들려오는 수상한 소리 [9]2020.01.11139
81165심각한 중국 상황 [25]2020.01.11134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