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는 테이프
조회수 : 162       날짜 : 2019.12.03
문제는 테이프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9]
노트북    (12-03 )
탁상행정 크라스
11111    (12-03 )
왜 종이박스 나오면 안 되는지부터 분명히 밝혀라. 상품입고도 장바구니로 할거냐? 바구니 만드는 회사가 로비했어? 박스할머니, 할아버지들 죽이려고? 도대체 정책입안의 목적이 뭐야? 당췌 감도 안 잡히네.
보길이    (12-03 )
뭐겠습니까 이익창출이죠
홈플러스에서 장바구니 오천원에 팔던데여?ㅋㅋㅋㅋㅋ
ㅂㅂㅂ    (12-03 )
박스에 붙이는 비닐테이프때문에 때문인데 종이테이프로 대체하면 될것같은데
보고싶다    (12-03 )
종이테이프는 접착력도 내구성도 약해서 박스에 액체류 같은 무거운거 못 담을거 같은데
ㅇㅇ    (12-03 )
전부다 너처럼 멍청하면 세상이 이렇게 좋아질리가 없지
ㅅ    (12-03 )
ㅂㅅ들아휴
ㅇㅇ    (12-03 )
종이 테이프 라는 존재를 모르는 병신들이 만든 법인가? 진짜 탁상행정 병신같이도 한다.
라피도    (12-03 )
진짜 제대로된 이유가 뭐냐 궁금해 죽겠네
P    (12-03 )
폐지값 폭락으로 인해서 포장용으로 가져가는 테이핑된 박스들은 쓰레기다.
00    (12-03 )
ㅂㅅ정권이 ㅂㅅ짓 하는데는 이유가 없지...
ㅇㅇㅇ    (12-03 )
역대급이네 문정부
ㅇㅇ    (12-03 )
한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나라를 만들겠다
ㅎ    (12-03 )
작년 쯤엔가 라디오에서 들었던 기억이 난다.
전통시장 살리기 정책 중에 하나가 대형마트 박스 없애기라고

근데 올해 갑자기 다른 이유를 대면서 박스를 없애려고 하더라
물티슈    (12-03 )
귀걸이 코딩교육 다음에 귀걸이 장바구니 나온답니다
ㅂㅂ    (12-03 )
야 이런거 소비자들도 항의하는 법 없어??
아오 짜증나네
123    (12-03 )
문제인이는 매번 헛다리 짚고 자국민만 때려잡지...
승용차 2부제 장난하냐 조국같은 문제앙..
ㅇㅇ    (12-03 )
지금 민주당은 정치가 뭔지 아예 모르는것 같더라

행정처리하는것보면 뭘 모르고 걍 짓껄이고 떠넘기는것 같고

공직자와 책임자들도 그냥저냥 하라는대로 밑에 떠넘기고 끝내는것 같고

어디에 신경을 쓰길래 국민들이 직접 느끼는 체감에 대해 이렇게나 무심하고 무대뽀로 일을 처리하는지 이해할 수가 없다

환경을 살리자고 비닐봉투를 금지시키려면 니들 종량제봉투부터 다른소재로 바꿔야 될 것 같지 않냐?
ㅡ    (12-03 )
.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82900신기한 휴대폰 배경화면 [5]2020.02.21154
82899영화 기생충의 놀라운 현실반영 [94]2020.02.21139
82898골목식당에 출연 결심한 이유 [9]2020.02.21117
82897일본 유람선 하선자 대중교통으로 귀가 [12]2020.02.21102
82896미국의 건강보험 논쟁 [70]2020.02.21118
82895체계적 방역이고 나발이고 [17]2020.02.21133
82894대구 31번 확진자 [24]2020.02.21162
82893노점상 근황 [11]2020.02.21133
82892영상통화로 임종 지켜본 우한 간호사 [16]2020.02.21161
8289110대들의 문신 [24]2020.02.21230
82890코로나 검사 3차례 거부 [16]2020.02.21185
82889국가 재난의 컨트롤 타워 [23]2020.02.21187
82888오스카 분장상 받은 일본인의 손절 [7]2020.02.21189
82887이 시각 진짜 빡친 분들 [10]2020.02.21221
82886선 넘는 배구선수 [3]2020.02.21207
82885지역감정 조장하는 그 역사학자 수준 [11]2020.02.21155
82884낸시의 무브먼트 [3]2020.02.21229
82883대륙의 적반하장 [14]2020.02.21152
82882현빈에 빠지신 분 청와대에 또 계시네 [9]2020.02.21167
82881갤럭시 울트라 줌 [7]2020.02.21151
82880칭찬 받은 여대생 [10]2020.02.21223
82879요망한 옆태 [4]2020.02.21191
82878독일인 친구의 갓침 [16]2020.02.21140
82877차에 이런 기능이 있었다니 [7]2020.02.21141
82876나다 이 자식아 [3]2020.02.21138
82875미국의 치트키 [2]2020.02.21132
82874쌈디의 취미 [6]2020.02.21134
82873두고두고 회자되는 팩트 폭격 [2]2020.02.21123
82872쇼 끝은 없는 거야 [42]2020.02.20154
82871젊은 남성들이 보이스 피싱을 잘 안 당하는 이유 [29]2020.02.20199
82870확진자 급증 중 [36]2020.02.20151
82869이 백반집은 방송 나오면 안 된다는 백종원 [14]2020.02.20190
82868대통령 오늘 스케쥴 [36]2020.02.20143
82867에어로졸 전파 인정 [18]2020.02.20121
82866뜻밖의 네고 사유 [11]2020.02.20131
82865집사야 5cm는 좀 아닌 거 같다 [4]2020.02.20166
82864외출한 적도 없는데 감염 [8]2020.02.20150
82863메이크업 아티스트의 존재 이유 [4]2020.02.20152
82862신천지 전문가의 조언 [15]2020.02.20162
82861동북아 개노답 삼형제 [10]2020.02.20158
82860한국인 팬을 위해 선물한 축구선수 [7]2020.02.20156
82859가장 평균적인 인간 [6]2020.02.20152
82858종식 중이라던 정부 결국 항복 [13]2020.02.20144
82857여의사에게 심쿵한 노총각 [22]2020.02.20304
82856안타깝다는 대통령 [42]2020.02.20186
82855리모델링된 초등학교 [17]2020.02.20203
8285421세기 홍위병들 [10]2020.02.20159
8285311년만의 재회 [11]2020.02.20160
82852숙명여대 젠더 관련 입장문 [12]2020.02.20182
82851100% 무공해 라이프 [2]2020.02.20152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