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자 손놈
조회수 : 201       날짜 : 2019.11.05
오늘자 손놈오늘자 손놈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47]
대출    (11-05 )
기가 맥힌 진상이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음    (11-05 )
추천 1, 반대 28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ㅁㄴ    (11-05 )
이런새끼들 특 남들한테 꼭 너 잘되라고 하는거라면서 한마디함
사나    (11-05 )
그냥 지인으로도 두기 싫다
ㄴㄱㄴㅅㅂㅅ    (11-05 )
글만봐도 뺨때기를 후려 갈겨버리고싶다..그 알바생 착하네
ㅇㅇㅇ    (11-05 )
보통은 퇴근했다고 얘기 들으면 아 그래요 하고 다른직원 찾거나 다른직원 어딨냐고 물어보지 않나 ㅋㅋㅋㅋ
악    (11-05 )
근무시간 칼 같이 지키는 건 당연한 거지.
나였으면 저렇게는 안 했을 듯.
지금 근무 중이 아니라 지금 근무자한테 얘기는 해드릴게요, 정도는 할 것 같다.
ㅇㅇ    (11-05 )
근무 중이 아니라 똑같이 손님으로서 카페에서 얘기하고있는 중에 방해받는건데?
아니라고했으면 떙이지 저기서 더 방해를한다고?
sdfsdf    (11-05 )
글이나 똑바로 읽어. 그렇게 했다잖아
악    (11-05 )
글이나 똑바로 읽어.
진상 아줌마가 뭐라 하니까 움직인 거잖아.
저 아줌마 태도를 옹호하는 건 아냐.
다만 내가 알바였으면 근무시간 아니어도
전 근무지에 있는 거니까 직원한테 얘기해준다 말은 한다고 빠가사리야.
메가리또    (11-05 )
길게 설명할 필요도 없이
"저도 손님이에요." 하면 됨
ㄴㄷ    (11-05 )
정 운운하면서 정작 지는 본인이 노답인거 모르고 남 까내리려고 인터넷에 이런 글을 올리네 ㅋㅋㅋ
ㅇ    (11-05 )
역시 그 성별 그 세대이지?
샹냔    (11-05 )
알바 좀 낭낭하게 써주시지...
Mtech    (11-05 )
일 끝났는데 뭘 바래
자작추천    (11-05 )
추천 1 자기 본인 아니냐 ㅋㅋㅋㅋㅋㅋ
ㅇㅇ    (11-05 )
알바는 근무시간 외엔 칼 같이 지키나 보네..
야간 근무해도 추가 수당도 안 주는대..
1    (11-05 )
꼰대네
82년생돼지영    (11-05 )
미친년 보소ㅋㅋ 지가 뭔데 사장한테? 이야기함ㅋㅋㅋㅋㄱ지가 월급줄것도 아니고.. 대한민국엔 정신병자가 너무 많아ㅋㅋㅋ
3    (11-05 )
여자들은 뇌가 기본적으로 온 우주에 중심이 자기위주로 돌아간다고 생각하게 생겨먹은거냐??남자랑 욀케 틀리냐??사회생활하다보면 여성혐오 안생길수가없다
서비스직하다보면 진짜 틀딱 여성혐오절로생긴다
왕길이    (11-05 )
남자랑 다르지 않아
안 맞아봐서 그런거여
지들이 지랄해도 안 맞는다는 믿음이 있는거고
흠    (11-05 )
"아..저 5시반까지라 퇴근해서요"
라는 말보다는
"제가 5시반까지만 근무여서 다른 직원에게 전달하겠습니다"
라고 했다면 좋지 않았을까
흠    (11-05 )
물론 여자의 고작30분도 안지났는데라는
상대방의 시간을 소중히 여기지않는 자세를 옹호하는것은 아님
키라    (11-05 )
아마 본인 위주로 포장하고 알바는 까기위해서 일부러 저렇게 적은거 아닐까요? 실제상황은 달랐을지도
하하    (11-05 )
지역축제에 장윤정 왔길래
혹시나 앉아서보는 사람 시야가릴까봐
객석 중간에 서서 잠시 봤는데...최대한 카메라감독옆에붙어서
순간 바지가 펄럭해서 뒤돌아보니 뒤에 아줌마가 돌던진거였다
나보고 손짓하며 앉으라고...
시야 방해한건 미안한데...
2019년에 돌팔매질을 당할 줄이야
ㅇㅇ    (11-05 )
그러니까 시골이지
서울에서 다른 시골들 내려가보면 미개하다 진짜
그래서 사람이 크면 서울 가서 살아야 하는거
하하    (11-05 )
돌팔매질한 아줌마나 니나...
ㅇㅇ    (11-05 )
자기는 최대한 피해 덜 줄려고 카메라 감독 옆에 붙어서 서있었다고 하지만
거기 붙은것 자체가 남들에게 시야를 가리고 피해를 줄 수 있다고 느꼈기 때문 아님?
그러면 그렇게 하지 말았어야지 ㅋㅋ 왜 뒤에 사람에게 피해주면서 거기 서서 보는건지..
ㅇㅇ    (11-05 )
객석 중간에서 서서 보는건 처맞아도 싸다 새끼야 서서 보고 싶으면 맨 뒤로 가
음    (11-05 )
왜 저런 미친년이 많을까...
123    (11-05 )
진짜 노답많네
ㅁㄴㅇ    (11-05 )
한국여자종특
t1    (11-05 )
근무 시간 끝난 후에도 도와준다면 그게 미덕이 되는 거고
미덕은 칭찬받을 일이지 안 했다고 욕먹을 일은 아닌데
요즘 저런 병딱들은 이런 걸 가지고 투덜 거리고 욕을 하는 세상이라 피곤함
21ㅂㅂㅂ    (11-05 )
자학이 이렇게 쉽다 ㅋㅋㅋ에효
데헷    (11-05 )
내가 꼰대고 욕 디지게 먹을꺼 같긴하지만 내 생각을 조금 이야기 해볼께..

내가 조그만 회사의 사장이여서 내 입장에서만 이야기하는거일수도있는데... 정시 출근, 정시 퇴근 좋아.. 당연한거지.
하지만 업무시간에 담배피러나가거나 직원들끼리 모여서 수다떠는거는 어떻게 해야 하는거냐? 급여에서 그 시간만큼 공제하고 지급해야되냐?

요즘 직원들 문제점중에 하나가 권리는 챙길려고하는데 책임은 나몰라라 하는게 있음... 퇴근시간 다되가는데 급하게 처리해야될 업무가
생기면 퇴근시간이 지나더라도 어느정도 처리해주고 퇴근할수도있잖아.. 이럴경우에도 퇴근시간 되면 하던일 멈추고 퇴근해야되는게 맞나?

식당이나, 카페 아르바이트를 하면 어떤날은 바쁘기도 하고 어떤날은 한가하기도하겠지.. 내 시간 다 됐다고 바뻐 죽겠는데 퇴근하겠다고 가버리는
직원과 어느정도 정리 도와주고 퇴근하는 직원이 있다고 하면 같이 일하는 동료들 입장에서도 후자가 더 좋은 직원이라고 생각하지 않을까?
물론 한가한날이면 좀더 일찍 퇴근 할수있게 배려해주고...

정시 출근, 정시 퇴근, 자기할일만 딱 하는 친구들은 평가도 딱 중간으로 할수밖에 없고, 남들 도와주기도하고 급한일이 생기면 야근도 하는
친구들 평가는 좀 더 좋을수밖에 없는것 같더라..

나도 최대한 바뀔려고 노력을 많이 하는데 생각보다 사람이 변하는건 쉽지 않은것 같다.. 대부분의 댓글이 저 여자를 심각하게 욕하는거보니까
내생각이 요즘 친구들 생각과 많이 다르다는걸 다시 한번 느끼게 되네.. (저 여자가 맞다는건 아니지만, 저 알바생이 충분히
도와 줄수있는 부분이라고 생각하고, 그러면 알바 자신에게도 좀더유익하지 않을까 생각해본다)
조국때문에 이슈인을 끊을수가 없다    (11-05 )
삶에 더 도움되는 팁은
본인이 실천하면 됩니다.

다른 사람에게는 최소한의 기본만 요구하는 것이
현대 사회의 예절이라고 생각합니다.

여자의 요구는 기본을 넘는 요구죠.

---

부모 자식간에도 세대차이를 사랑으로 보듬지 못하는게 대다수입니다.
하물며 다른 사람을 이해하는 건 쉽지 않죠.

힘내십쇼 어르신.
데헷    (11-05 )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다른사람에게는 최소한의 기본만 요구하는 것이 현대 사회의 예절이라는 말씀 새겨 듣겠습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ㅇㅇ    (11-05 )
무슨 회사인지 몰라도 각 파트별 하루 일과가 정해져 있을텐데 그 일과도 제대로 못하는 직원은 짜르거나 노가다 파트로 돌려라 그게 정답이다
데헷    (11-05 )
SI(시스템통합) 하는 회사입니다. 말씀하신데로 일과가 정해져있긴합니다만.. 몇몇 부서의 경우 퇴근시간 이후에도 일이 있기는합니다.(긴급장애등)
직원들 해고하는것도 쉬운문제가 아니고.. 노가다파트를 하나 만들던지 해야겠습니다 ㅎㅎ

좋은 하루 보내세요~
123    (11-05 )
몇몇 부서에 루틴으로 퇴근 후 일이 있다면 고용시에 근로계약서에 명시하면 되겠네요.
응급상황시 연장근무할 수 있음 이라고 명시하고 계약하면 될 듯.
그 조항에 그냥 OK하면 계약하는 거고 사람이 안구해지면 연장근무에 따른 수당을 제공해야겠죠.
그래도 안구해지면 야간업무 커버할 당직자를 구해야겠죠.
tony    (11-05 )
근무시간이 9시간이라면 인간은 그 시간전체를 집중할 수 없어요.
중간중간 쉬어야지 집중하는시간의 능률이 올라갑니다.
그래서 세상의 모든 일이 쉬는시간이 있는거에요.
정시출근 정시퇴근 싫으면 초과근무 수당을 주세요.
적게주고 많이쓰고 싶은 욕심만 챙기시면 인터넷에 널린 좆소기업 되는겁니다.
데헷    (11-05 )
너무 이기적이지 않나요? 근로기준법상 4시간 근무하면 30분 휴게시간을 주게 되어있어서 우리회사의 경우는 9시 출근 6시퇴근 중간 1시간 휴게시간을 주고 있는데(보통 점심식사시간) 근무시간에는 집중력이라는 이유로 쉴수있게 해주고 대신 연장근로하는건 다 돈을 줘야된다?

연장근로, 휴일근로, 야간근로에대한 수당은 일한만큼 지급하고 있습니다. 적게주고 많이 쓰고 싶은생각도 없습니다.
사용자와 근로자간의 입장차이는 분명 존재하는것 같습니다.
22    (11-05 )
정시출퇴근은 당연한거니 까면 안되는거고
본인 업무의 할당량을 못채우면 그걸로 까면 되는거지
중간에 일안하고 수다 떠는거는 인간이 8시간 내내 집중할 수 없으니 어느정도 봐주는게 맞는건데
그게 지나쳐서 업무의 할당량을 채우는데에 방해를 줄 정도로 심해지면 제재를 가해야지
규모가 있는 회사에서는 집중근무시간을 정한다던지, 자율출근제를 한다던지 그런 방식을 많이 쓰지
ㅂㅈㄲ    (11-05 )
요즘애들도 바쁘고 그럴때 남아서 점 더 하고 다들 그래
일 밀렸는데 퇴근시간이라고 바로 째는애들은 업무집중가지고 혼내든지 짤라
걍 인성 덜 된거야
포세이돈    (11-05 )
저건 저 알바 잘못. 다른 직원 불러줘야지 ㅉ ㅉ
0000    (11-05 )
그 알바도 끝나고 친구랑 돈내고 먹을건데 왜 그래? 아줌마.
진짜 진상이네.
vt    (11-05 )
ㅋㅋㅋㅋ 아줌마는 진상이지만 지가 일한 가게에서 퇴근하자마자 바로 그 자리에서 수다 떠는건 결코 현명한 행동이 아님
대한민국에 반드시 저런 진상이 있을텐데(꼭 저 아줌마가 아니더라도) 굳이 피할 수 있는 위험을 감수하는 건 군자가 아니지

대한민국이 치안이 워낙 좋아서 밤에 싸돌아다니다가 범죄의 표적이 되어도 요즘에는 밤에 싸돌아다니는 사람 욕하는 분위기가 아니지만
어디 뉴욕이나 런던 이런데만 가봐도 야밤에 혼자 싸돌아다니는게 얼마나 위험한지 다들 인지하고 있음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1인구밀도가 높아지면 생기는 일 [39] 2018.12.1440832
2댓글로 팩폭하는 언냐 [24] 2018.12.1228374
3아들 시험점수에 빡친 엄마 [29] 2018.07.1632927
4너무 이기적인 삼성 [51] 2018.12.1731245
5세르비아 기상캐스터의 태권도 실력 [11] 2018.07.0611976
6노이어 귀도컷 [8] 2018.07.1113116
7열도의 딸바보 [16] 2018.09.2725578
8멕시코의 치안 [30] 2019.01.0412430
9엄마한테 보낸 문자 [10] 2018.12.2919094
10우리나라에 흡혈귀가 없는 이유 [17] 2019.01.038928
11투블럭 해달라고 했더니 [18] 2018.11.2012806
12선릉역 칼부림 사건의 진실 [24] 2019.01.016603
13여장 정모 처음 본 일반인 [1] 2018.08.296517
14남자 외모의 중요성 [42] 2018.10.168251
15본인이 뉘우치니까 더 믿어보는 거죠 [23] 2018.10.179526
16운동하면 좋은 점 [36] 2018.11.2315839
17운명을 건 6행시 [9] 2018.07.1213386
18조현 청바지 핏 [5] 2018.08.271612
19가난한 동네 살다보면 [2] 2018.10.095352
20자신을 버린 주인을 100km 걸어서 찾아간 이유 [8] 2018.12.0615287
21파출소에서 만난 무당파와 소림사 [19] 2019.01.076201
22더 이상 마시멜로우 안 부르겠다 [16] 2018.12.0511704
23대놓고 오글거리는 새끼 [2] 2018.09.293601
24피아식별 불가 [21] 2019.01.0510628
25죽고 싶은 이별 [7] 2018.10.115411
26폭력의 역사 [33] 2018.12.159162
27기차 좌석 혼자 2개 쓰는 게 이상한가요? [59] 2018.12.016727
28조수애 취집 성공 [63] 2018.11.2910945
29춤까지 완벽하게 소화 [8] 2018.07.246342
30컨테이너 하우스 [34] 2018.09.167736
31외도를 목격한 남편 [68] 2018.12.226008
32처제의 숨겨져 왔던 감정 [12] 2019.01.0411288
33여자친구의 남사친 극혐 [43]2019.11.13309
34설움 폭발한 임산부 [42] 2018.12.155728
35강원랜드 장기 주차 차량 [5] 2018.08.3011476
36공포의 탈코르셋 [17] 2018.10.159641
37과학적인 반응 [19] 2018.12.173850
38너무 예쁜 시누이 [61] 2018.11.243397
39아이유의 배려심 [2] 2018.07.268000
402030의 아이콘이 되어버린 82kg [26]2019.11.13259
41페미 친구한테 조롱 당한 언냐 [33] 2019.01.045621
42현숙이 근황 [2]2019.11.13243
43전설의 만잠빨 [4]2019.11.13235
44남초 여초 회사 다니면 안 되는 이유 [34] 2019.01.083357
45일당 50만원 꿀알바의 실체 [8]2019.11.17232
46전현무 레전드 드립 [25]2019.11.13230
47전소민 인스타 탈압박하는 이다희 [4]2019.11.12226
48덕후들이 갤럭시 폴드를 사는 이유 [7] 2019.10.081371
49여자 키 150 [18]2019.11.14222
50제2의 장미란 파워풀 여중딩 [14]2019.11.12218
51목 밑으로만 씻는 아내 [22] 2018.10.123770
522년 째 열애 중 [14]2019.11.13217
53위기의 홍석천 [6] 2019.01.037343
54오나미 최근 비쥬얼 [15]2019.11.17214
55위기의 30대 [10] 2019.10.091119
56예의바른 모범생 스타일의 독수리 타투 2018.09.222423
57전소민이 런닝맨을 열심히 하는 이유 [6]2019.11.13210
58성범죄 1위 전문직 [21]2019.11.16207
59보정의 위력 [13]2019.11.13205
60감독관 때문에 망친 수능 [14]2019.11.17205
61요즘 인싸들이 ㅋ 쓰는 법 [15]2019.11.17203
62중고나라 에어팟 판매 퀄리티 [11]2019.11.13202
63본인이 입양 당한 걸 안 판녀 [19] 2019.11.18202
64중국의 티베트인, 위구르인 대학살 [1] 2018.08.253568
65월거지를 아시나요? [60]2019.11.12200
6611사단 원사 피지컬 [23]2019.11.12200
67잔인한 홍진영 [12]2019.11.15198
68여자 아이돌 게스트라고 나왔는데 누구신지 [22]2019.11.12195
69인정할 수 밖에 없는 여성전용 [13] 2018.12.243761
70청하가 말하는 수능을 못 봐도 되는 이유 [14]2019.11.15192
71목욕탕 계엄령 [21] 2019.01.046616
72전현무의 수법 [11]2019.11.13190
73아이즈원을 보고 못마땅한 김세정 [3]2019.11.15189
74어느 여대생의 취미 [28] 2018.12.081519
75남자들은 절대 여자 못이김 [27] 2019.10.011321
76남친과 헤어진 뒤 [23]2019.11.13184
77요즘 아파트 리모델링 기술력 [14]2019.11.14184
78난리난 한국외대 상황 [7]2019.11.14182
79대학교 오줌 빌런 [8]2019.11.13182
80전현무의 그녀 나이 체감 [14]2019.11.13180
81피해의식에 사로잡힌 언냐 [27] 2018.12.2421865
82쇼핑몰을 만든 이유 [9]2019.11.12179
83민폐 자전거 동호회 [2] 2018.08.111867
84천생연분 소개팅 남녀 [16]2019.11.15179
85아줌마 전지현 [8]2019.11.14178
86광장시장에 여포질 하러간 지상렬 [21]2019.11.12177
87도심 공원에서 대마 재배 [12] 2018.12.306423
88정준영 레전드 [13]2019.11.16177
8954년생 여배우 비쥬얼 [21]2019.11.16176
90오달수 미투 사건 결과 [12] 2019.10.031160
91톰 크루즈에게 선 넘었던 기자 [13]2019.11.15175
92뚱뚱한 사람만 보면 화나요 [26]2019.11.12175
93도발적인 예리 [4]2019.11.14175
94필터링 없는 전소민 [7] 2019.11.18174
95딸에게 늘 감시당하는 아빠 [12] 2019.10.071261
96영국으로 가져가고 싶은 한국 음식 [4]2019.11.12185
97주작 프로그램 저격 [4] 2019.10.051070
98그분들 자연발화 [9]2019.11.17173
99핑크 조이 [5]2019.11.14172
100참치회의 묘미 [12]2019.11.14170
처음 | 이전 | 1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