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방송이 예상한 태풍 경로
조회수 : 467       날짜 : 2019.10.10
일본 방송이 예상한 태풍 경로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0]
asd    (10-10 )
커브궤적보소
악    (10-10 )
바퀴벌레가 먹이를 흡입하는 것 같다
-,.-    (10-10 )
내가 본 자료로는 일본 동해안으로 지나가다 토쿄 상륙.
그게 오히려 파괴력이 높다.

태풍이 일단 땅에 상륙하면 급속히 약화되니까...
저 위의 자료는 희망사항일지도...

누가 맞을 지 결과는 이틀 후에!
ㅇㅇ    (10-10 )
혹시 위험반원 가항반원이라고 들어는 봤니
중고등학교에서 잠만 쳐잔 게 아니면 기억할 수 있을 텐데
-,.-    (10-10 )
동일한 조건이라면 위험반경이 당연히 더 안 좋지.
그렇지만 바다위냐 땅위냐의 두가지 경우를
얘기하는거잖아

상륙 이후 약화되는게 안보이냐?
조금씩많이안다    (10-10 )
하나안다고 둘알고있는 친구한테 너무공격적인거 아니냐?
태풍의 자체가 내륙으로오면 장애물과 기압으로 세력이 확죽는데 위 친구말은 바다로비껴치며 세력유지하다가 중심부에상륙하는게 피해가 제일크다는걸 얘기하는거잖아. 그렇게되면 가항반원지역이 지속적인타격을받으면서 도쿄가 바로 위험반원에 직면하는거라 일본입장에선 최악의 시나리오가 맞지. 저건 결국 큐슈만 조심하면 다른지역은 피해가 덜할거라는 언론이 뿌리는 희망사항인거고
Heh    (10-10 )
지린닼ㅋㅋㅋㅋㅋ케
어쩔수없어    (10-10 )
시베리아 형님 응딩이 너무 시원합니다
ㅁㅁ    (10-10 )
오태풍이 돌아왔구나 반갑다
코끼리    (10-10 )
벌렸죠?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14267불매하는 이유 2020.05.2858
14266N번방 유료회원 2020.05.2886
14265생애 첫 등교 2020.05.2858
14264혼자서 좀 놀 줄 아는데? 2020.05.2862
14263어리다고 무시 당하는 24살 버스 기사 2020.05.28212
14262돼지고기 먹는 이란인 2020.05.28107
14261정신 나간 미국 경찰 2020.05.28103
14260돈 달라고 떼쓰는 여자 2020.05.28132
14259조선생님이 또 2020.05.28104
14258신현준 찾기를 해본 신현준 2020.05.2891
14257뉴욕 센트럴파크를 발칵 뒤집은 무개념 견주 2020.05.2891
14256뜻밖의 익스트림 스포츠 2020.05.2870
14255돌연변이에 대한 경고 2020.05.2869
14254월 10만원짜리 약정서 2020.05.2874
14253피곤한 공인중개사 2020.05.2878
14252한국인 승무원의 크루즈선 탈출기 2020.05.2880
14251스마트폰 강도 2020.05.2870
14250그 털보 담당일진 2020.05.27159
14249고속도로 개진상 2020.05.27110
14248박보검 닮은 게 고민 2020.05.27105
14247다급한 화웨이 2020.05.27114
14246아들의 편지 2020.05.2789
14245일본 잡지 근황 2020.05.27133
14244뉴스 시선 강탈 2020.05.2797
14243전광훈 교회 근황 2020.05.2775
14242영국의 내로남불 2020.05.2797
14241보답하는 방법 2020.05.2780
14240느낌 있는 기어변속 2020.05.27102
14239이젠 무슨 논리로 쉴드치려나 2020.05.2784
14238장도연도 버티지 못한 드립 2020.05.27122
14237택배로 실종자를 찾을 수 있다? 2020.05.2778
14236경주 스쿨존 사고 2020.05.27211
14235키즈 유튜버 근황 2020.05.27194
14234이러니 개콘이 망하지 2020.05.27213
14233어디서 많이 본 듯한 벤츠 신형 2020.05.27177
14232중국에서 건너온 바다의 미세먼지 2020.05.27133
14231가방만 챙기고 떠난 굿즈 대란 2020.05.27133
14230자동차 동호회원 5년의 원기옥 2020.05.27130
14229사악한 만평 2020.05.27113
14228맘카페 때문에 10년 지기랑 절교 2020.05.27135
14227죽어야 나올 수 있었던 형제복지원 2020.05.2785
14226중원 무림 고수의 자존심 2020.05.27105
14225체온 37.5도 이상이면 면접 탈락 2020.05.27103
14224미국 4대천왕 2020.05.27110
14223자전거에 아픈 아빠 태우고 1200km 달린 효녀 2020.05.2772
14222한국식 메이크업 vs 일본식 메이크업 2020.05.2795
14221사설 FX 마진거래의 진실 2020.05.2785
14220할머니의 울분 2020.05.2760
14219한국이 전 세계 1위인 것2020.05.27108
14218귀금속 훔치고 재난지원금 때문에 검거2020.05.2759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