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인지 감수성 근황
조회수 : 271       날짜 : 2019.09.11
킹인지 감수성 근황킹인지 감수성 근황킹인지 감수성 근황킹인지 감수성 근황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7]
유니클로    (09-11 )
이게 나라지
재앙이    (09-11 )
분명히 첨 본 나라 보여드린다 하지 않았습니꽈
떼구르르르
ㅅㄱ    (09-11 )
첫빠따 안희정
ㅋㅋ    (09-11 )
3년 6개월...안타깝다...
ㅁㄴㅇㄹ    (09-11 )
총선을 넘어 대선까지 아가리 닥치고 있으라는 의미의 형량임ㅋㅋㅋㅋ
R    (09-11 )
지금 저 기준으로 586 새끼들 재판하면 죄다 깜빵행일텐데
표를 위해 멀쩡한 젊은 남자들만 희생시키네
ㄱㄴㄷ    (09-11 )
무슨근거로? 너희 부모님은 그러셔서?
한줄요약    (09-11 )
현재 성범죄 판결은 복불복
킹인지감수성    (09-11 )
결국 산하의 젠더법 연구회 ㅋㅋ
그런곳에 정상적인 애들은 거의 없다
지살기 바쁘거든.. 요새는 특히 로스쿨출신들 두각 나타낼때라
이대로스쿨 출신페미 전사들 꽤있음
저기서 나올만한 판단기준은
여성의 진술을 최우선으로 객관적으로 고려 이런거겠지
ㄴㄱㅁ    (09-11 )
나라가 백년은 퇴보해버린듯하다
ㅋㅋ    (09-11 )
ㅇㅈ...
ㅇㅇ    (09-11 )
586이 다 뒤져야 나라가산다
ㅅㄷㅈ    (09-11 )
궁금한게 있는데 여자로서 성인지 감수성이라는데 가해자로서로의 성인지 감수성은 왜 적용이 안되는걸까요?
그러면 만약 살인자가 상대에 대한 인지공감력이 달라서 살해했다면 그것도 참고해야되는건 아닌가요?
패미    (09-11 )
판새 검새 니들도 십바 닫해봐라
1313    (09-11 )
킹인지-킹수성
객관적 증거도없고 그냥 물고기낚듯 걸리면 하는거 ㅋㅋㅋ

제발 판사도 선고당해라
ㅇㅇ    (09-11 )
킹인지 감수성
= 증거가 하나도 없어도, 거짓으로 진술만 똑같이 계속하면 상대방은 징역 10년도 가능...
ㅇㅇ    (09-11 )
피해자의 진술이 구체적이고 일관되어 피고에게 유죄를 선고했다고 치자.

차 후 증거가 발견되어 사건이 뒤집어지면 무고로 인해 무너진 피고의 인생을 누가 책임 질 것이며

법치주의국가에서 증거재판주의를 개나 줘버린 재판에 대한 책임은 누가 질 것인가?

성문법 국가에서 이딴식으로 귀에걸면 귀걸이 코에걸면 코걸이 식의 애매모호한 기준의 법이 도대체 어디에 있나?

양성평등을 부르짖으면서 여성의 사익만을 위해 사법체계까지 유린하려는 여성계의 기막힌 행태에 역겨움을 느낀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82014우한폐렴 가짜뉴스 단속 예고한 방심위 화들짝 [23] 2020.01.291
82013장윤정 도경완 스트레스 검사 결과 [10] 2020.01.297
82012바이러스가 주로 검출된 장소 [5] 2020.01.2914
82011국내 3번째 감염자가 욕 먹는 이유 [15] 2020.01.2960
82010영화에 나온 신종 바이러스 감염 경로 [8] 2020.01.2947
82009청와대의 요청사항 [24] 2020.01.2983
82008부산 국제영화제에 나타났던 공식 불륜커플 [8] 2020.01.2998
82007국내 중소 기업이 애플 씹어먹던 시절 [5] 2020.01.2974
82006조선족 살해한 범인 근황 [17] 2020.01.2997
82005깨시민들 반응 레전드 [6] 2020.01.2960
82004중국 묻으면 망한다는 소리가 나오는 이유 [4] 2020.01.2963
82003대마가 무서운 딘딘 [2] 2020.01.2946
82002국내 우한 폐렴 진행 상황 [69] 2020.01.2963
82001모바일 게임의 진실 [29] 2020.01.2979
82000민주당 인재영입 2호 남페미 미투 사건 [69] 2020.01.2951
81999우한으로 긴급 투입 중 [21] 2020.01.2957
81998위대한 인류학자를 꿈꾼 상남자 [13] 2020.01.2939
81997국가별 우한폐렴 대응 상황 [38] 2020.01.2944
81996불륜남의 두 얼굴 [26] 2020.01.2975
81995우한의 일상 [14] 2020.01.2971
81994PC에 대한 어떤 예술가의 견해 [25] 2020.01.2971
8199315개월 영아 의심환자 발생 [7] 2020.01.2944
81992어쩌다 밝혀진 박명수 통장 잔고 [26] 2020.01.2991
81991시청률 떡락 중인 1박2일 [32] 2020.01.28116
81990우한 폐렴 보도하면 뭐다 [24] 2020.01.2892
81989삼국지를 완벽하게 이해한 사람 [28] 2020.01.28117
81988폐렴 대책 한국 패싱 논란 [21] 2020.01.2887
81987탈코르셋에 날 이용하지 마라 [13] 2020.01.2896
81986국내 네번째 환자 거주 지역 [5] 2020.01.2873
81985미주의 노림수 [12] 2020.01.28108
81984깨시민 리더가 생각하는 우한독감 공포팔이 목적 [16] 2020.01.2876
81983헬스하는 남친 찾으러 온 여자친구 [22] 2020.01.28146
81982인류의 평균수명을 20년 연장시킨 발명품 [22] 2020.01.28123
81981부산도 의심 환자 [6] 2020.01.2887
81980골든벨 시청자특집 절반이상 떨어진 문제 [38] 2020.01.28120
81979대구에서도 2명 발생 [5] 2020.01.28120
81978결혼을 안 하는 이유 [28] 2020.01.28132
81977이부진 부부 이혼 위자료 [21] 2020.01.2885
81976휴가 나온 육군병사 [18] 2020.01.28153
81975조신 보수의 아픔 [7] 2020.01.28100
81974빌 게이츠의 예언 [23] 2020.01.28155
81973이 정도면 친절하게 가르쳐 준 거다 [22] 2020.01.28132
81972국내 네 번째 확진자 발생 [29] 2020.01.2893
81971아이돌 실물 영접 리액션 [21] 2020.01.28177
81970스시녀가 말하는 스시녀 꼬시는 방법 [17] 2020.01.28162
81969현재 판녀들의 여론 [21] 2020.01.28122
81968박쥐까지 드시는 분 [12] 2020.01.28155
81967그녀가 생각하는 남자의 동정 [21] 2020.01.28169
81966먹방의 재능을 발견한 순간 [7] 2020.01.28130
81965잠복기에도 전염 인정 [6] 2020.01.28104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