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밥 전문점 예비 사장님
조회수 : 268       날짜 : 2019.09.11
국밥 전문점 예비 사장님국밥 전문점 예비 사장님국밥 전문점 예비 사장님국밥 전문점 예비 사장님국밥 전문점 예비 사장님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28]
챌시    (09-11 )
주모!!
ㅇㅇ    (09-11 )
38???
문죄인좃국사퇫하세요    (09-11 )
대구 경북에서 재일 좋다는 대학교 학생들은

배달비를 왜 받죠 이러는데

음식값이 6500원에 배달비까지 업주가 내면 뭐남지?

인서울 씹는데 음식값 계산하는 방법은 하버드대학

나와야 알수있는건가 하고 생각해봄
ㄱㄱ    (09-11 )
재일에서 거름
ㄴㅇㅀㄴㅇㅎ    (09-11 )
필와 지박령 중에 한명ㅋㅋ경북대학교에 무슨 억하심정이 있는지 모든 게시글에 경북대, 경북대학생 비난 댓글 올리고 다님...
형님 궁금한데 왜 그러는거에요 썰 좀 풀어봐
ㄱㄴㄷ    (09-11 )
뭐겠어 그학교 ㅂㅅ들한테 시달려서겠지
ㅋㅋㅋ    (09-11 )
아니면 거기도 못들어가서 한맺혀 열폭감에 ㅋㅋㅋ
ㅇㅇ    (09-11 )
경북대 근처에서 식당하나보지..
최강경북    (09-11 )
한강이남 최고의 대학으로 수정부탁드립니다
ㅇ    (09-11 )
무슨 배달비가 .,ㅡ;;;
ㄷㅇㄷ    (09-11 )
본인이 직접 배달하면 될 거 같음
대만 시장 음식장사 여사장들 마인드를 배워야함
풀메이크업에 야한의상 입고나와 장사하심
프로는 쎔
보고싶다    (09-11 )
본인이 직접 배달하면 요리는 누가하고 카운터는 누가 보냐
주방장 들이면 주방장 인건비가 얼만데
그리고 주방장 비위 맞추기 쉽지 않다.
ㅇㅇ    (09-11 )
집에서 어쩌다 먹는 2~3만원짜리 치킨 피자에 배달비 붙는거랑 사무실에서 매일 먹는 6500원짜리 국밥에 배달비 2, 3천원 붙는건 체감적으로 차이 많음.

그까이꺼 하고 저거 매일 시켜먹을 정도로 요새 경기가 좋은것도 아니고.

아줌마 판단 미스하신 거 같네.
zt    (09-11 )
그래도 시켜먹을 놈은 먹는다니깐... ㅇㅇ
흠    (09-11 )
결혼했거나 동거하거나 하면 귀찮을 때 국밥이나 순대국은 시켜먹을 거 같은데...
oo    (09-11 )
그래? 국밥은 뜨끈뜨근해야 맛있데 배달론 별로 먹기 싫더라.
zz    (09-11 )
한번시켜먹어봤는데 보온팩에 넣어서 뜨겁긴하던데...
ㅇㅇ    (09-11 )
명함에 사장님 사진박혀있으면 배달비 만원도 낼듯
123    (09-11 )
그정도라고? 아닌데
oo    (09-11 )
와...주변에 얼마나 여자가 없으면 저정도 면상을 보면 만원까지 내냐?
ㅇ    (09-11 )
사장님
국밥 배달 후 연애 얼마면 되여?
ㅈㅈㅈㅈ    (09-11 )
담배 한갑 값을 배달비로 그냥 낸다고?

ㅋㅋㅋ
ㄹㄹ    (09-11 )
ㅇㅇ낸다
세상 물정 좀 살펴보시길
빼엑    (09-11 )
3년간 최저시급이 40프로 가까이 오를때 박수를 쳐 놓고는
배달비 내라고 하면 빼에엑 거리는 넘들, 그들의 머리속엔 도대체 뭐가 들어있을까?
gs    (09-11 )
요식업중에서 일 힘든 걸로 꼽는 게 국밥집인데...
프랜차이즈로 한다면 그래도 좀 낫고
sadsdsad    (09-11 )
You make me crazy
ㅇ    (09-11 )
쌉가능
ㅇㅇ    (09-11 )
국밥은 왠지 플라스틱 용기에 배달오면 맛이 별로인거같음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82014우한폐렴 가짜뉴스 단속 예고한 방심위 화들짝 [23] 2020.01.290
82013장윤정 도경완 스트레스 검사 결과 [10] 2020.01.296
82012바이러스가 주로 검출된 장소 [5] 2020.01.2913
82011국내 3번째 감염자가 욕 먹는 이유 [15] 2020.01.2960
82010영화에 나온 신종 바이러스 감염 경로 [8] 2020.01.2946
82009청와대의 요청사항 [24] 2020.01.2983
82008부산 국제영화제에 나타났던 공식 불륜커플 [8] 2020.01.2998
82007국내 중소 기업이 애플 씹어먹던 시절 [5] 2020.01.2974
82006조선족 살해한 범인 근황 [17] 2020.01.2997
82005깨시민들 반응 레전드 [6] 2020.01.2960
82004중국 묻으면 망한다는 소리가 나오는 이유 [4] 2020.01.2963
82003대마가 무서운 딘딘 [2] 2020.01.2945
82002국내 우한 폐렴 진행 상황 [69] 2020.01.2962
82001모바일 게임의 진실 [29] 2020.01.2979
82000민주당 인재영입 2호 남페미 미투 사건 [69] 2020.01.2951
81999우한으로 긴급 투입 중 [21] 2020.01.2957
81998위대한 인류학자를 꿈꾼 상남자 [13] 2020.01.2939
81997국가별 우한폐렴 대응 상황 [38] 2020.01.2944
81996불륜남의 두 얼굴 [26] 2020.01.2975
81995우한의 일상 [14] 2020.01.2971
81994PC에 대한 어떤 예술가의 견해 [25] 2020.01.2971
8199315개월 영아 의심환자 발생 [7] 2020.01.2944
81992어쩌다 밝혀진 박명수 통장 잔고 [26] 2020.01.2990
81991시청률 떡락 중인 1박2일 [32] 2020.01.28116
81990우한 폐렴 보도하면 뭐다 [24] 2020.01.2892
81989삼국지를 완벽하게 이해한 사람 [28] 2020.01.28117
81988폐렴 대책 한국 패싱 논란 [21] 2020.01.2887
81987탈코르셋에 날 이용하지 마라 [13] 2020.01.2896
81986국내 네번째 환자 거주 지역 [5] 2020.01.2873
81985미주의 노림수 [12] 2020.01.28108
81984깨시민 리더가 생각하는 우한독감 공포팔이 목적 [16] 2020.01.2876
81983헬스하는 남친 찾으러 온 여자친구 [22] 2020.01.28146
81982인류의 평균수명을 20년 연장시킨 발명품 [22] 2020.01.28123
81981부산도 의심 환자 [6] 2020.01.2887
81980골든벨 시청자특집 절반이상 떨어진 문제 [38] 2020.01.28120
81979대구에서도 2명 발생 [5] 2020.01.28120
81978결혼을 안 하는 이유 [28] 2020.01.28131
81977이부진 부부 이혼 위자료 [21] 2020.01.2885
81976휴가 나온 육군병사 [18] 2020.01.28153
81975조신 보수의 아픔 [7] 2020.01.28100
81974빌 게이츠의 예언 [23] 2020.01.28155
81973이 정도면 친절하게 가르쳐 준 거다 [22] 2020.01.28132
81972국내 네 번째 확진자 발생 [29] 2020.01.2893
81971아이돌 실물 영접 리액션 [21] 2020.01.28177
81970스시녀가 말하는 스시녀 꼬시는 방법 [17] 2020.01.28162
81969현재 판녀들의 여론 [21] 2020.01.28122
81968박쥐까지 드시는 분 [12] 2020.01.28155
81967그녀가 생각하는 남자의 동정 [21] 2020.01.28169
81966먹방의 재능을 발견한 순간 [7] 2020.01.28130
81965잠복기에도 전염 인정 [6] 2020.01.28104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