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미운가 젊은이들이여
조회수 : 274       날짜 : 2019.09.11
내가 미운가 젊은이들이여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33]
ㅇㅇ    (09-11 )
진짜 영화에서 나올법한 철면피 악당 그자체인거 같다.
탈모    (09-11 )
구역질 나는 조로남불
항문과앙가주망의변희재    (09-11 )
그냥 양아치
ㄱㄱ    (09-11 )
사실은 조국도 고장난 브레이크를 누군가 멈춰주길 바라는거 아닐까....? 젊은세대들이여 우리를 그만 멈추게 도와줘!!!!
속터져    (09-11 )
그러기엔 독하지도 않고 철학이 느껴지지도 않음
ㅅㄱ    (09-11 )
이미 자기딸은 못 넘게 만들어둠
ㅇㅇ    (09-11 )
젊은 세대가 저 딛고 오르도록
저는 모든걸 걸고 그들을 막을테니 어디 한번 해보시길
아크10    (09-11 )
ㅇㅇ 저건 진짜 비꼰 멘트다
ㅋㅋ    (09-11 )
쟤 눈엔 얼마나 웃기겠냐
붕어가재들이 ㅈㄹ떠는 꼴이
엘레베이터에서 미소짓는거 봐라
쟨 이상황이 즐길거리일듯
R    (09-11 )
젊은 세대?? 언제 586, X젠 새끼들이 뒷세대 생각이나 했냐?? 자기는 이득 다 보고 나서 이후엔 위선의 용도로 쓰는 뷔페식 신념에 개인주의를 가장인 개인이기주의에 게다가 남한테만 노력을 강요하는 잘못된 내로남불식 꼰대정신으로 밥그릇 지키나 하는 개 악질 쓰레기 세대지.
ㄱㄴㄷ    (09-11 )
아버지에게 맺힌게 많군
ㅎㅎ    (09-11 )
정의의 이름으로 널 용서하지 않겠다!!
ㅗㅡㄴ    (09-11 )
딛고 오를려면 오르는 사람이 열심히 하거나 혹은 딛을 대상이 낮아지면 됨. 징역이나 혹시 살고오면 충분히 밟을만 한듯?
ㅋㅋ    (09-11 )
대학생들이 586 욕을 하지만 쟤들은 젊었을때 잡히면 군화발로 짓밟히던 시기에 화염병 던지던 놈들이다. 난 조국이 되면 그래도 좀 들고 일어날줄 알았더니 푸시시식 주저앉는거 보고 기가 차더라. 서울대 애들은 시위를 하면서 서울대 졸업생 재학생만 가려받는 상식밖의 행동을 한다. 화염병 던져서 정권잡은 놈들은 자기들을 상대로 학생들이 화염병 던지면 어떻게 대처할지 사뭇 궁금했는데 괜히 붕어 가재 무시하는게 아니었다. 무시할만 하니까 무시하는거였어
ㅇ    (09-11 )
ㅋㅋㅋㅋㅋ
지금와서도 진짜 그렇게 믿냐?
물가 폭등,임금격차,IMF등등 다 찾아볼래?

저 아저씨들 그냥 자기 밥그릇 챙긴거야
그때 당시 자기들은 절대 그 밥그릇 목 먹으니까
그거 깽판쳐서 부시고 자기들이 차지한거라고
R    (09-11 )
586이 화염병 던진게 민주주의를 위해서라고 보냐? 그건 명분이었을 뿐 그냥 지들 편히 살자고 깽판 친거야.
그래놓고 무슨 민주주의에 대단한 공헌을 한거마냥 염병을 해.
jaenan    (09-11 )
운동권 정신은 존중받아야 마땅하지만 사람을 존중하면 안되지.
그나마 나라가 지탱해온건 저런 운동 기득권 세력들때문이 아니라 세금내고 묵묵히 자신의 일을 해온 보통의 부모세대들 덕분이라고 생각한다.
속터져    (09-11 )
결국 6월 항쟁 일반 시민들 참여 안했으면 아직도 도망치고 다니고 있어야 했어 쟤들이 다했다고 생각하지마소
11    (09-11 )
연공서열 마지막 단물 쭉 빼먹고노동유연제 ㅋㅋㅋㅋㅋㅋ
ㅎㅎ    (09-11 )
듣기 좋은말하면 상당의 생각없는 여자들은 쉽게 빨려가지. 맘까페 수준보니 거의 제2 민노총이던데 세뇌지수준이. 지령돌았는지 수십개 까페에 동시다발로 동일문장들이 나열이 ..
ㄷㄷ    (09-11 )
꼬우면 올라오던가
ㅁㄴㅇㄹ    (09-11 )
진짜 맥이는 거지 저게 ㅋㅋ 저 면상 걷어 차고 싶다 증말
소그라테스    (09-11 )
정말 저런분이 되서 다행이다. 지지합니다.
324    (09-11 )
아가리나 여물어 이 정신병자
러ㅏㅏ해    (09-11 )
아~ 나는 해처먹을거 다해처먹었는데 너네는 그런거고 뭐고 짤 없다.
우리애들은 딸은 이미 의사다. 기어오를 생각마라~!
계속 가재 붕어해라~
111    (09-11 )
저 아저씨도 조금 허세끼가 있긴해. 자지가 잘난거 알고 다른 사람들이 자기 말을 호의적으로 해석한다고 생각하나봄. 근데 평생 그래왔을걸.. 잘생기고 부자에 공부도 잘햇는데 ㅋㅋ
dfasdfasdf    (09-11 )
저정도 뻔뻔해야 장관질하는구나
1    (09-11 )
자기가 잘 모르니 책이 잘못됐다고 우기는 교수인데. 평생을 저렇게 사기치면서 살아온 인간이 저 자리까지 가다니.
기회다    (09-11 )
지금 주변을 잘 둘러봐라

정상인 사람과 비정상인 사람을 구분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
기분졷같네    (09-11 )
우리 부장 한다는 말이 다른사람들도 다 봉사활동 안가고 갔다고 거짓말 하지 않냐고 하는데,,,
평소에 상식이 부족한 사람인지는 알았는데 쩝,,, 그냥 입다물고 있었다. 더이상 말해봐야 머,,,,
그래도 사람은 악한 사람은 아닌데
1    (09-11 )
팀장 고향이?
기분졷같네    (09-11 )
이제는 저사람이 무슨 좋은말을해도 좋게 들리지 않을거 같다
4324    (09-11 )
정치인들의 말은 항상 반대로 생각해라~!!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81843시누가 결혼을 한다네요 [26] 2020.01.2613
81842대통령의 명절 인사 [87] 2020.01.2616
81841제 옛날 드라마 그만 소환하세요 [60] 2020.01.2521
81840익명으로만 본심을 말할 수 있는 사회 [25] 2020.01.2536
81839논란의 한줄평 [31] 2020.01.2549
81838경찰관들 덕분에 피한 유산 [16] 2020.01.2553
81837남친 화나게 하기 [26] 2020.01.2583
81836퇴사율 91% 회사 [32] 2020.01.2580
81835이 정부도 한통속이라는 분 [33] 2020.01.2556
81834외국인이 한국에 와서 생긴 습관 [24] 2020.01.2556
8183390년대생 며느리 [34] 2020.01.2585
81832카레국 인력거 후기 [10] 2020.01.2558
81831감히 누굴 건드려 [53] 2020.01.2574
81830최근 상하이 풍경 [19] 2020.01.2568
81829여자 700명 만나봤다는 연애 대장 [22] 2020.01.2587
81828외국인 건보료 먹튀 [26] 2020.01.2572
81827반도의 펜스룰 [29] 2020.01.2587
81826호아킨 피닉스 수상 소감 [16] 2020.01.2571
81825중소기업 설 연휴 [38] 2020.01.25120
81824거짓말쟁이의 눈물 [16] 2020.01.2588
81823국민은행에서 카카오뱅크로 파견간 직원 [27] 2020.01.25126
8182230년 묵은 소주 [13] 2020.01.2590
81821배우 안정훈 근황 [26] 2020.01.25100
81820오늘부터 전국에서 벌어질 뻘짓 [16] 2020.01.25115
81819만화방에 간 민아 [4] 2020.01.25129
81818인조인간 18호 순한맛 [13] 2020.01.25134
81817화물트럭 앞에 함부로 끼어들면 [17] 2020.01.2590
81816지선이 옆볼륨 [4] 2020.01.25132
81815갈 데까지 간 피자 [10] 2020.01.2588
81814거리를 떠도는 꿀벌 [9] 2020.01.2567
81813공짜로 일한 여성들 [30] 2020.01.25113
81812이와중에 쇼맨쉽 [39] 2020.01.2576
81811사기 당한 중고차 [9] 2020.01.2566
81810뜬금 없는 한국 띄우기 [11] 2020.01.2589
81809세바퀴 노빠꾸 리즈 시절 [13] 2020.01.2586
81808제이에스티나 반지로 프로포즈한 남친 [40] 2020.01.2590
81807존경하는 인물이 누구냐길래 [13] 2020.01.2582
81806설날 사촌동생 맞이 [9] 2020.01.2590
81805봐도봐도 놀라운 조선의 기술력 [16] 2020.01.2582
81804승옥이의 굴곡 [5] 2020.01.2595
8180320대 여성에게 구애 실패하자 [7] 2020.01.2591
81802집에 CCTV가 9대 있다는 평론가 [5] 2020.01.2568
81801학교별 고소득층 비율 [23] 2020.01.2569
81800진짜다 진짜가 나타났다 [76] 2020.01.2598
81799마리텔 종영 전 노빠꾸 드립 폭발 [18] 2020.01.2590
81798공사 동기가 운행하는 비행기 타면 불안 [23] 2020.01.2576
81797홍석천의 골목식당 [23] 2020.01.2479
81796177cm 아이돌 대참사 [45] 2020.01.24164
81795불편러들 부들부들 [23] 2020.01.2491
81794우한 폐렴 확진자에게 듣는 증상 [31] 2020.01.24103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