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취한 뇌가 정상이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
조회수 : 512       날짜 : 2018.12.19
술 취한 뇌가 정상이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술 취한 뇌가 정상이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술 취한 뇌가 정상이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술 취한 뇌가 정상이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술 취한 뇌가 정상이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술 취한 뇌가 정상이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술 취한 뇌가 정상이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술 취한 뇌가 정상이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술 취한 뇌가 정상이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술 취한 뇌가 정상이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술 취한 뇌가 정상이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술 취한 뇌가 정상이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술 취한 뇌가 정상이 되기까지 걸리는 시간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31]
노맛    (12-19 )
다행에 술 담배가 몸에 안 맞아서 평생 거의 안 하고 살았음 못 하는 건 아닌데 맛이 없고 그냥 하기가 싫음
화초    (12-19 )
안 해도 되는 생활을 하고 있구나 부럽다
프로빨러    (12-19 )
그럼 같은여자랑 하면 못 하는건 아닌데 맛이 없고 그냥 하기가 싫은거는 어쩌야대?
몽고국해군사령관    (12-19 )
이해는 간다만 굳이 그렇게 살고 싶지는 않구나. 인생이 몇백년씩 사는것도 아니고, 요즘엔 맨정신으로 버티기 힘든데 용케도 살아남았네. 꼭 80까지만이라도 무병장수하길 바란다.
심리학박사    (12-19 )
넌 개인주의적인 성격이 강하지?
킬리언 머피    (12-19 )
막짤 콧대높은 남자는 누구? 배트맨 시리즈에서 본거같기도 하고..
ㅍㅌ    (12-19 )
에프티아일랜드 이홍기 밴드 멤버
궁금    (12-19 )
그 정상의 기준이 뭔지.. 자극이란게 뇌의 어떤 활동을 저해한다는건지라도 간단히 말해주지
ㅇ    (12-19 )
그래 맞다
최대 5병?    (12-19 )
술을 별로 즐겨하지 않지만 한번먹을때 과음하는 스타일이라(3~4병)
평상시에 입에도 안대다가 한번먹을때 저처럼 과음하는게 더 안좋지 않나요??
둥빠    (12-19 )
어디서 봤는데 조금씩 자주 먹는거보다 그게 더 낫다고 합니다
ㅇㅇㄴ    (12-19 )
간에는 자주먹는게 안좋아 들은듯
ㅇㅇ    (12-19 )
한번에 많이 먹으면 술주정이 무섭지...
골로    (12-19 )
조금씩 꾸준히 마시는것보다 가끔씩 과음하는게 낫다.
ㅇㅇ    (12-19 )
조금씩 꾸준히 마시는게 간을 완전 손상시킨다고함..
815콜라    (12-19 )
그랬구나
젖찰청    (12-19 )
근데 필름이 끊기면 그건 다른이야기야 과음해서 필름 끊기면 뇌에 손상이 심해
ㅎㄹㅇㄴ    (12-19 )
한번에 몰아먹든 조금씩 나눠먹든 간에 무리가는건 무조건 알콜 총량이라고 상관없다더라
똥이 안나와    (12-19 )
저거 개소리 같은데..
짤 핵심은 술 마셔서 뇌가 정상이 되려면 42일이 걸린다라는 내용인데

간은 일 안하나?
효소 작용이 제일 활발한 간에서
Alcohol dehyrogenase같은 효소가 작용해서
Acetaldehyde되고 이게 숙취원인 물질 그 다음
Acetaldehyde dehyrogenase작용해서
아세트산 그 다음 물하고 이산화탄소로 분해되는데

사실 효소작용이 워낙빨라야지
아세트알데하이드로 뇌 데미지 입어도
SOD나 카탈레이즈, 글루타치온 같은 항산화적 회복시스템도 있고 그밖에 다른 기작들도 많은데
42일이면 이런 작용들 속도면 지구 1000바퀴는 돌겠다

저거 짤 말이 안되고
뇌가 계속 취해있는건 말도 안되는 거고
설령 알콜분해과정에서 뇌가 데미지 입는다 해도
42일 회복기간은 어불성설임

체감상 해장하고 아 괜찮다하고 푹자면 회복
ㄱㄹ    (12-19 )
파괘된 뇌 세포수가 완전히 복구되는 기간일지도
란    (12-19 )
파괴된 뇌세포는 다시 안 돌아옵니다 님 뇌는 완성된 순간부터 쭉 파괴만 되는 중임
ㄹㅇ    (12-19 )
뇌가 완성된 기준이 태아 뱃속에서 생각을 시작할 수 있는 시점임? 아님 2차 성징 끝나고 신체 발달이 종료되는 시점임?
111    (12-19 )
이거 믿는 사람들이 있나.. 그러면 우리나라 대부분의 사람들은 평생 뇌가 취해있는 상태로 살아가겠네.. 42일에 한번정도는 술을 먹을테니까..
버지니아    (12-19 )
그래서 보통 정신병 걸린 사람들 마냥 살지 않나??
갑질하고, 욕하고, 상대방 자극시키는 말만 하는 배려 전혀 안하는 그런 이상한 상태.
ㅇㅇ    (12-19 )
대마하면 머리카락에 기록남는다며. 그런 것처럼 단순히 취햇다가 아니라 그 성분이 몸에 남아잇는 기간으로 생각하면 괜찮지 않나?
문과라 ㅈㅅ
똥이 안나와    (12-19 )
대마 검사는 어떻게 하는 건지 잘 모르겠지만
검사 기법은 PCR임 즉 소량 RNA로 cDNA 증폭시키
방법일 것임.
대마자체가 머리카락에 중금속 처럼 쌓이는게 아니고
대마를 하면 특정 유전자가 많이 발현하는 걸
머리카락을 뽑아서 검사하는 거라 술이랑은 금본적으로 다름

술 즉 알코올은 몸에서 분해되는 거라 최종적으롬 날숨에서 이산화탄소로 소변으로 물로 배출되는 건데
아무리 뇌가 데미지를 입는다 해도 42일 이란 회복기간은 납뜩하기 힘들다는 거죠

하루 이틀 많아도 3~4일이면 그런가하고 넘기겠는데
42일씩은 상식적으로 납뜩이 인됨
815콜라    (12-19 )
합리적 의심 인정합니다
ㅇ    (12-19 )
PCR 아니고요

ELISA, GC-MS 같은 방법으로 대마 주요 성분 및 대사물질을 직접 검출해 내는 겁니다.
버지니아    (12-19 )
RNA로 어떻게 cDNA를 증폭시키나요?? 그리고 cDNA는 어떤건가요???
ㅇ    (12-19 )
티비에서 전문가랍시고 저런황당무개한 내용 떠드는 박사들 전부 사기지. 찾아보면 논문 인용이긴 한데 실험군 8명 이지랄 이거나 설정자체가 함정인 실험.
1111    (12-19 )
개소리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9232광희가 요새 방송이 뜸한 이유 [7] 2019.11.234
79231두유 노우 곱창? [9] 2019.11.233
79230홍콩의 폭도 [7] 2019.11.233
79229와이낫 아님 말고 [8] 2019.11.237
79228논란의 공공 조형물들 [4] 2019.11.237
79227전설로 남은 가상화폐 거래소 [5] 2019.11.238
79226츠보미가 말하는 요즘 업계 [4] 2019.11.2311
79225경복궁 향원정 독특한 온돌 [5] 2019.11.239
79224어떤 맛집에 가도 별점 4.5가 최고인 이유 [3] 2019.11.2314
79223복권 당첨 남편 잠적 [2] 2019.11.2322
79222행복회로 과열 [4] 2019.11.2314
79221비폭력 신념 양심적 병역 거부 [5] 2019.11.2310
79220남녀 임금 격차가 날 수 밖에 없는 이유 [4] 2019.11.2314
79219세종대왕을 분노케 했던 몇 안 되는 사건 [35] 2019.11.2269
79218고액체납자 천태만상 [8] 2019.11.2248
7921711년생 윤주은 [13] 2019.11.2279
79216남편이 일기장에 써놓은 속마음 [26] 2019.11.2261
79215한국 방위비 분담금이 무임승차 수준? [23] 2019.11.2239
79214요즘 애들은 자아가 두 개? [16] 2019.11.2263
79213이연복의 치트키 [4] 2019.11.2262
79212버거킹의 위엄 [10] 2019.11.2264
79211경의선 고양이 살해범 실형 [29] 2019.11.2256
79210여직원 출근시간 논란 [49] 2019.11.2294
79209연예인 입시 때문에 피꺼솟 [12] 2019.11.2272
79208엘리베이터에 붙은 경고문 [13] 2019.11.2263
79207김건모의 깜짝 이벤트 [6] 2019.11.2258
79206대한민국 원조 존버들의 성지 [13] 2019.11.2263
79205성조기 내걸고 SOS 요청 [4] 2019.11.2273
79204추미애 근황 [11] 2019.11.2267
79203죽음의 함정에 빠진 고라니 [5] 2019.11.2266
79202인구의 대부분이 몰려사는 지역 [3] 2019.11.2262
79201애국 마케팅 한창인 유니클로 대안 브랜드 [28] 2019.11.22143
79200PD의 개수작 [18] 2019.11.22150
79199민원인에 사적으로 카톡 보낸 순경 근황 [19] 2019.11.22136
79198회사 욕을 많이 했던 레인보우 [22] 2019.11.22156
79197소득주도성장 드디어 결실 맺는다 [32] 2019.11.2285
79196강민경의 취미 [8] 2019.11.22159
79195창군 이래 첫 여성 투스타 [13] 2019.11.22149
79194이 뭔 개소리야 [27] 2019.11.22118
79193토트넘의 화기애애했던 첫 훈련 풍경 [14] 2019.11.22115
79192펭수가 불편한 초등교사 집단 [15] 2019.11.22158
79191범상치 않은 신입 [9] 2019.11.22141
79190작정한 진중권 [9] 2019.11.22112
79189한국의 홍콩 지지에 격분한 중국 [20] 2019.11.22141
79188이게 다 정부 때문이다 [10] 2019.11.2289
79187지나가던 행인에 빙초산 테러 [2] 2019.11.22102
79186세계 유소년 양궁대회 1위한 콜롬비아 여자 선수 [11] 2019.11.22136
79185주한미군 철수설 부인한 미국 국방장관 [13] 2019.11.2273
79184대성의 60억대 빚 [7] 2019.11.22146
79183파인애플 끔찍한 혼종 [7] 2019.11.22129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