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 방송 진출한 나경원
조회수 : 557       날짜 : 2018.11.14
아프리카 방송 진출한 나경원아프리카 방송 진출한 나경원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20]
피카소    (11-14 )
눈물의 똥꼬쇼
ㅁㄴㄹ    (11-14 )
서울대까지 나온 사람이 왜이렇게 아둔한지 의문을 가지게 만드는 인물
파오후주작냄새    (11-14 )
반대로 생각해봐
그렇게 행동하면 계속 국회의원이 되는거야
음    (11-14 )
공부 잘하는거랑은 전혀 상관없다는거지...
찍어줘라 그지들아
ㅇㅇ    (11-14 )
최경환 진짜 컨닝으로 서울대 간거 같지않냐?
아놔홀    (11-14 )
다음후보로 나올거 같은데 김치들 몰빵하면 지옥문 열릴수도 있겠다 솔직히 떨리고 무섭다
ㅇㅇ    (11-14 )
판사 시절 친일파 재산 환수에 관한 결정적인 사건에 환수 불가 때림 그거 때문에
을사오적 후손 재산들 죄다 못건듬
그리고 나경원이 자위대 기념행사 간거 비꼰 댓글을 고소하고 나경원 남편도 판사인데 고소가 된 사람들 재판하는
판사 찾아가서 지시함
ㅎㅎ    (11-14 )
소시오패스를 아프리카에서 보다니....
123    (11-14 )
소시오패스들이 은근 많아서 세상 살기 피곤해...
ㄴㄴ    (11-14 )
저들은 어떤거라도 할 수 있다
그런 사람들이다
ㅂㅌㄴㄱㅅㅈㅌㄴㅎㄷ    (11-14 )
언주년이 하도나대서 이 년도 급하지.
ㅎㅅㅎ    (11-14 )
진짜 머가리 텅텅빈년
ㅌㅇ4    (11-14 )
유시민 얘기 보니까 전여옥 만나서 탈탈 털리고 눈깔 부라리던거 생각나네
딴에는 지적 허영에 가득 차서 노무현 정부는 아직 미숙한 미숙아 정부니까 잘 보듬어주자고 얘기 하니까

전여옥 왈 : 미숙아는 인큐베이터에 있어야지 왜 밖에 나오죠?

유시민 눈깔 부라릴 때 전직 킬러인줄 ㅋㅋㅋㅋㅋ
ㅋㅋㅋ    (11-14 )
ㅂㅅ ㅋㅋㅋ 유시민 발가락때보다 못한게
ㅁㅇㄹ    (11-14 )
존예 적은거보고 제정신 아닌놈들만 모인걸 단번에 알아챗다
ㄴ    (11-14 )
존예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ㅇㄱㄹㅇ    (11-14 )
국감때 청사에서 뵌적있었음. 키는 생각보다 아담한데 나이에비해 외모가 상당히 젊어보이고 이쁨.ㄷㄷ
ㅋㅋㅋㅋ    (11-14 )
국썅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ㅎㅎ    (11-14 )
길가다가 어떤놈이 저여자 엉덩이에 칼빵놓고 거기다가 하고싶다고 하는거 들었다. 나이가 많아서 거기가 헐렁할테니 그래도 근육에 구멍뚫어서 하면 잘 조여주지 않겠냐고 그러더라....
돕고사는세상    (11-14 )
아우 더러워 진보 수준 ㅉㅉ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83150부산 확진자 근황 [12] 2020.02.2846
83149부모님의 이혼 사유 [14] 2020.02.2842
83148한국 승객은 다른 승객과 분리 [10] 2020.02.2837
83147새로운 세상을 선물해준 소녀 [5] 2020.02.2837
83146병원에 가셔야 할 분들 [8] 2020.02.2834
83145마스크 역수출 [6] 2020.02.2873
83144중국 무협 드라마 근황 [4] 2020.02.2852
83143이제 서울이 답할 차례 [15] 2020.02.2847
83142한국인들은 이해하기 어려운 유럽의 점심 문화 [33] 2020.02.2893
83141무서워서 못하겠다 [3] 2020.02.2860
83140마이크 대신 글러브 잡은 가수 출신 복서 [2] 2020.02.2882
83139종교의 자유 말할 자격 없다 [17] 2020.02.2867
83138코로나가 멈춰 세운 대한민국 [11] 2020.02.2869
83137길거리 캐스팅으로 데뷔한 봉태규 [9] 2020.02.2855
83136다음 뉴스 베스트 댓글 [26] 2020.02.2873
83135깨어있는 시민인 척하는 젊은이에게 일침 [67] 2020.02.28120
83134국격이 올라가는 나라다운 나라 [48] 2020.02.28105
83133타임지의 한국 정부 평가 [65] 2020.02.2896
83132역대급 불륜 사연 [43] 2020.02.28144
83131질병관리본부장 한달 전 후 [29] 2020.02.2889
83130숨겨진 신천지 추적 중인 지자체 [38] 2020.02.28121
83129진중권이 설명하는 문빠들의 선동 [62] 2020.02.2899
83128대륙의 경계령 [12] 2020.02.2892
83127요즘 아침드라마 [13] 2020.02.2890
83126승무원도 확진 [10] 2020.02.28103
83125박명수의 일침 [15] 2020.02.2880
83124대구 의료진들의 호소 [29] 2020.02.2873
83123전문가가 말하는 KF94 마스크 교체 주기 [24] 2020.02.28118
83122교도관도 감염 [10] 2020.02.2880
83121스텔라 해체 2년 후 민희 [12] 2020.02.28138
83120배달 어플 고객의 요청사항 [14] 2020.02.2897
83119이탈리아 마트 풍경 [25] 2020.02.28100
83118연예인 소신발언 1호 [36] 2020.02.28112
83117한국의 현실을 보여주는 두 사진 [41] 2020.02.28135
83116주작즈원의 언플 [25] 2020.02.2881
83115코로나 총괄팀장의 정체 [9] 2020.02.2893
8311440년간 콜라만 15만개 섭취 [9] 2020.02.2899
83113이미 환자 꽉 찼다 [6] 2020.02.2878
83112중국으로 보냈는데 사라짐 [17] 2020.02.2898
83111여사님의 운전실력 [20] 2020.02.2893
83110아시아인을 향한 인종차별 극성 [34] 2020.02.2886
83109개신교 명언 [28] 2020.02.2888
83108연예인 정부 비판 자유롭던 시절 [52] 2020.02.28102
83107어떻게 방명록에 오타를 [32] 2020.02.2875
83106만장일치의 역설 [16] 2020.02.2869
83105날뛰는 코로나 사기꾼 [13] 2020.02.2867
83104기레기의 제목 낚시 [6] 2020.02.2861
83103제2의 우사인 볼트라고 불리는 미국 초딩 [30] 2020.02.2883
83102리얼미터가 또 [22] 2020.02.2866
83101해외 유입사례 없어 대부분 신천지 [61] 2020.02.2878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