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유혹자' 김민재, 흑화 예고…폭주 시작되나
조회수 : 80       날짜 : 2018.04.24

'위대한 유혹자' 김민재, 흑화 예고…폭주 시작되나

'위대한 유혹자' 김민재가 흑화를 예고했다.

우도환-박수영(조이)의 '단짠 유혹 로맨스'로 시청자들의 뜨거운 지지와 함께 높은 화제성을 만들어내고 있는 MBC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극본 김보연/연출 강인 이동현) 측이 27-28회 예고영상을 공개해 긴장감을 수직 상승시켰다.

지난 25-26회 방송에서는 시현-태희(박수영)가 2년전 뺑소니 사고의 가해자가 시현의 모친이 아닌 미리(김서형)였다는 사실을 알게 되는 내용이 긴박감 넘치게 그려졌다. 이와 함께 세주는 아지트를 정리하며 뿔뿔이 흩어져버린 '악동즈'의 상황에 괴로워했고, 극 말미에는 수지가 시현-태희와의 실랑이 끝에 이성을 잃고 두 사람을 차로 치려는 돌발행동을 보여 시청자들을 충격에 빠뜨린 상황.

이 가운데 공개된 예고 영상에는 수지가 절망에 허덕이는 모습이 담겨 있어 그 배경에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무엇보다 수지는 "세상에서 내가 사라져버렸으면 좋겠어"라는 말과 함께 약병에서 약을 꺼내고 있는 모습. 이처럼 고통스러워하는 수지의 모습에서 그가 정말로 시현-태희에게 해를 가한 것인지 의구심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세주는 수지의 상태에 놀란 모습이다. 예고편에서 세주는 시현과 날을 세운 채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시현에게 "마지막으로 한번만 물을게. 수지한테 돌아갈 생각 없어? 너도 수지도 다 떠나면 끝이냐? 우리 셋은 나만 지키려고 이렇게 발악했던 거야?"라고 퍼붓는 세주의 모습에서 전에 없던 독기가 묻어난다. 이에 세주의 심상치 않은 분위기가 긴장감을 끌어올리는 동시에, 짝사랑하는 수지의 고통을 지켜보며 폭주를 시작할지 그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공개된 예고영상 마지막에는 시현의 쓸쓸한 표정 위로 "요즘엔 아침에 일어나면 나에게서 멀지 않은 곳에 네가 있다는 생각을 맨 처음으로 해"라는 내레이션이 얹혀져 있다. 태희를 향한 그리움에 사무친 시현의 모습이 가슴을 아릿하게 만드는 동시에 시현의 의미심장한 발언의 의미가 무엇인지, 태희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은 아닌지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위대한 유혹자'는 오늘 밤 10시에 27-28회가 방송된다.




출처 : [메트로신문] http://www.metroseoul.co.kr/news/newsview?newscd=2018042400166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0]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38378연일 극성 미세먼지에 공기청정기 시장 '함박웃음' 2019.01.210
38377FMD 식단 효과 '감탄'...반면 임신부-모유 수유 여성 부작용 주의 2019.01.210
38376문에스더, 매력적인 분위기…'블랙핑크 지수 닮은꼴' 2019.01.210
38375도요타 '연비왕' 프리우스 인기분석…전기차 시대 강자 2019.01.210
38374최성민 성형설 해명…"내가 최고 오크다" 폭소 2019.01.211
38373주류업계, 색다른 취향 '부티크' 주류 주목 2019.01.211
38372이하늬 "민낯 연기, 몇 개월 자연인처럼 살아" 2019.01.211
38371세계는 미디어 빅뱅, 한국은 방통규제 갈라파고스 2019.01.211
38370서비스 중단에 '어그러진' 한국당 카풀 법안 2019.01.211
38369한국당, '산자위 3법안' 집중 추진한다 2019.01.211
38368[르포]자율주행차 연구의 '중심' 케이시티에 가보니 2019.01.211
38367[스튜어드십 코드라 쓰고 파트너십 코드라 말한다] 기업의 득과 실 2019.01.211
38366이용섭 광주시장, 공공기관 성과 창출 직접 챙긴다 2019.01.201
38365'스테디셀러 강화'…뷰티업계에 부는 리뉴얼 바람 2019.01.201
38364CJ제일제당, '햇반컵반 티빙세트' 출시…명절 1인 가구 겨냥 2019.01.201
38363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대상, 기준중위소득 100%로 확대 2019.01.201
38362김수현 靑 정책실장이 밝힌 '韓 집값'… "여전히 높다" 2019.01.201
38361조민희, '극성엄마'? "사교육비로 월 500이상 지출한다" 2019.01.200
38360[새벽을 여는 사람들] 고객이 잠든 사이 '신선 배송'…강재규 마켓컬리 물류팀장 2019.01.200
38359튀는 디자인보단 집안과 조화롭게…가구 같은 가전 인기 2019.01.200
38358軍, 적폐청산은 현실적이지 못한 법률 개선부터 2019.01.200
38357박원순 시장, 사회적 우정의 시대 열 수 있을까? 2019.01.200
38356서울시, 설 명절 기간 맞아 선물세트 과대포장 집중 단속 2019.01.200
38355서울시, '불법대부업 피해주의보' 발령··· 허위·과장 광고 단속 2019.01.200
38354서울 여성 2명 중 1명 "우리 사회 불안하다" 2019.01.200
38353서울시, 뉴딜일자리 참가자 5450명 모집 2019.01.201
38352교육부, 직업계고 현장실습 개선키로… '선취업-후학습 우수기업' 인증제 추진 2019.01.200
383511주일만에 감사인 선임?…新외감법에 중소기업 '혼란' 2019.01.200
38350北美, 2월 말 정상회담 열기로… 靑, 두 팔 벌려 '환영' 2019.01.200
38349[현장르포]쌍용 더 플래티넘 부평, 새브랜드·비규제 '눈길' 2019.01.200
38348저축은행중앙회 노조 "불공정한 중앙회장 선거 중단하라" 2019.01.200
38347국내 휘발유가격 34개월만에 최저치…"당분간 약보합 전망" 2019.01.200
38346우본 "외화환전 집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2019.01.200
38345경희사이버대, 대담·스탠딩 가능한 '글로벌스튜디오' 리모델링 오픈 2019.01.200
38344'당적 포기' 손혜원, 광야에 서다… '진실' 마주할까 2019.01.200
38343KB국민은행, 'KB-포스트 외화 배달서비스' 전국 시행 2019.01.200
38342한은 "'노딜 브렉시트' 가능성 완전 배제 어려워" 2019.01.200
38341[금감원 Q&A] 예·적금도 천차만별…수익률 높이는 방법 2019.01.200
38340[도전!스타트UP] 팔로피디아, '집단 디자인'으로 위키를 완성하다 2019.01.200
38339백화점 업계, 유·아동 시장 성장세에 관련 콘텐츠 강화 2019.01.200
38338스타벅스, 올해 1분기 신입 장애인 바리스타 공개 채용 2019.01.200
38337풀무원, EBSe와 동물복지 달걀로 배우는 '영어 쿠킹클래스' 열어 2019.01.200
38336경기도가족여성연구원, “성평등 지역환경 조성사업 수행기관” 선정 2019.01.200
38335경기도, 4차산업 창업요람 ‘스타트업 랩’ 입주 준비 마쳐 2019.01.200
38334경기도, 빅데이터로 “감염병 정보제공 체계 구축” 2019.01.200
38333동국대 기술지주 자회사 한국카쉐어링, 기아차와 손잡고 20개 나라 진출 2019.01.200
38332롯데호텔앤리조트, 디지털 브랜드 매거진 'LHM' 론칭 2019.01.200
38331올리브영, 2018 H&B 어워즈 발표…키워드는 '색조·슈퍼루키' 2019.01.200
38330한은 화폐박물관, '한국의 화폐' 도록 발간 2019.01.200
38329설 선물 대표는 '홍삼'…건강 관심 높아지며 한우보다 인기 2019.01.200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