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개팅에서 싸가지 없다는 소리 들은 여자
조회수 : 213       날짜 : 2019.05.23
소개팅에서 싸가지 없다는 소리 들은 여자소개팅에서 싸가지 없다는 소리 들은 여자소개팅에서 싸가지 없다는 소리 들은 여자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9]
어휴    (05-23 )
연애고자 등신새끼들만 있나... 어휴.. 야들아. 여자가 별로 안예쁘니고 별로니까 남자가 저런걸로 딴지 건거 아냐.. 이해 못하겠냐? 졸라 못생긴 년이랑 졸라 못생긴 놈이랑 소개팅 한거라고. 서로 실망했다 이지랄.
어휴    (05-23 )
그리고 밑에 ㅇㅇ/ 존나 아는척하지좀 마라. 연애고자 새끼들이 대갈로 소설쓰니까 그런 스토리나 써대는거야. 남자는 이쁜 여자 앞에서 저런 개짓거리 안해. 그냥 여자가 못생긴거야.
이명박    (05-23 )
남자가 전형적인 공무원 꼰대 스타일이네, 세상에서 제일 매력없는 집단.
ㅇㅇ    (05-23 )
미친 새끼네 ㅋㅋㅋ
노트북    (05-23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ㅌ23    (05-23 )
판 소설 좀 그만 퍼와라
노잼..
ㅂㅈㄷㄱ    (05-23 )
ㅋㅋㅋ 댓글 기막히네
남자가 예민    (05-23 )
시누이 많다고 많이 차였나보네
1234    (05-23 )
ㅋㅋㅋ미친놈이네
충분히 주작일 수도 있음
아무리 ㅂㅅ 이어도 저런소리 하는 놈을 본 적이 없음 ㅋㅋㅋㅋ

그런데 본인이 ㅂㅅ인지 모르는 건 끼리끼리 모이기 때문에 ㅂㅅ들 끼린 ㅂㅅ인지 모름
미미    (05-23 )
둘다 서로가 별로였나보다
차은우가 누나 너댓명있다했음 웃어넘겼을듯
사나가 나왔음 아마 직장에 만족하고 다니며 누나얘긴 안꺼냈을듯
234    (05-23 )
대기업 정규직보면 보르냐 개주작이다
ㄱㄱㅁ    (05-23 )
대기업 정규직이 대체 어때서?? 이상한 거 전혀 모르겠는데...설마 대기업 정규직일리 없다든가 아님 대기업에는 비정규직이 없다고 생각하는 그런 건가?
ㅇㅇ    (05-23 )
30대 중반 대기업 정규직이 평일 18시 50분에 판에다 한탄 글을 올릴까요 아님 밥먹고 야근 준비 할까요
후자가 훨 가능성 높아보이는데 아님말고
1    (05-23 )
보슬들은 칼퇴 모름??
보건휴가필살기도 있지롱
ㅊㅊ    (05-23 )
밥먹고 똥싸면서 글올렸겟지
ㅂㅅ인증    (05-23 )
븅신이네 그냥ㅋㅋ
누나가 많아서 4~5 이라고 유머던진건가 십생키가ㅋ
근데 분위기보니 그건아니고 그냥 븅신맞는듯
www    (05-23 )
나 같아도 오빠 네 다섯명 있는 집에 장가 가기 싫을 듯.
123    (05-23 )
그냥 숨기고 싶으니까 4-5명이라고 한거지
옛날에 누나 많아서 까인적 있을 껄
그래서 대답하기 싫은데 또 숨길 수 도 없는 거니까
근데 또 굳이 물어보니까 맘상한거지
컴플렉스 건드린거임
근데 싸가지없는건 아니지
ㅇㅇ    (05-23 )
ㅇㅇ이거지. 눈치없는 사람들 진짜 많네.
웬진몰라도 저 사람에겐 누나 수를 정확히 밝히는 데에 대한 트라우마가 있고.
그래서 자기가 일종의 말실수를 한 건데 여자가 꼬치꼬치 실수를 되짚으니 거기서 빈정이 상한거임.
자신의 굉장하고 수정 불가능한 약점, 마치 장애인의 장애 같은 곳을 비꼼 당했다 여기는 거지.
별개로 본인도 평소 말조심을 하는 스타일은 아니네. 느끼는대로 싸가지없다 정확히 말했다니...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0064오늘자 중고나라 2019.06.1733
70063외국의 양성 평등 사이트 2019.06.1734
70062인도에서 방송하던 스트리머 2019.06.1773
70061오늘 처음 시도하는 서비스 2019.06.1761
70060양치하다 와이프한테 등짝 맞는 방법 2019.06.1761
70059자네 헐리우드 갈 생각 없는가? 2019.06.1752
70058이혼녀가 가장 그리워지는 것 2019.06.1765
70057성룡 근황 2019.06.1757
70056인간적으로 왼쪽 놈은 나와라 2019.06.1761
70055일본국민들이 분노하고있는 사건 2019.06.1755
70054회덮밥에 나오는 회는 대부분 상어깍두기 2019.06.1754
70053우리나라 기업총수중 제일 화끈한 사람 2019.06.1748
70052노트북 도둑 레전드 2019.06.1754
70051정력테스트 2019.06.1756
70050이승윤 몸 변천사 ㄷㄷ 2019.06.1751
70049마취 덜풀린 고양이 2019.06.1748
70048조부모상 결석은 결석입니다. 2019.06.1742
70047소미의 험난한 가수도전기 2019.06.1753
70046요즘 핫한 7군단 6주 훈련 후기.jpg 2019.06.1751
70045펌]“성욕 없는 남편... 갖다 버릴까 봐요....” 2019.06.1752
70044고추 자알~ 잘빱니다 2019.06.1768
70043기성용이 이승우에게 2019.06.1732
70042타투 문의 레전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JPG 2019.06.1755
70041축구 결승이다. 젠장 우리 다 죽었다 2019.06.1731
70040레전드 자위 걸린썰 2019.06.1753
70039[환상의 커플]나상실의 수학교실 2019.06.1732
70038하얀 기린 2019.06.1740
70037뭘봐 씨 2019.06.1741
70036인생 2회차 접어드는 느낌...... 2019.06.1739
70035이부부의 수신호 2019.06.1746
70034긍적적인 마인드를 가진 중국 여성 2019.06.1744
70033오늘의 장원급제 2019.06.1740
70032마을버스 피자녀 2019.06.1747
70031순간 뇌정지 오는 블랙박스 2019.06.1747
70030나폴레옹의 거시기를 판매 2019.06.1741
70029남은 하반기 다짐 2019.06.1736
70028회사에 오래 다니면서 알게된 것 2019.06.1740
70027졸업후 6년만에 연락왔다는 여자동기 2019.06.1746
70026그건 왜 만지는건데 2019.06.1748
70025몇명을 찾을수 있는가? 2019.06.1735
70024자기가 김태희보다 예쁘다는 여자 2019.06.1750
70023업그레이드 자이로 드롭 2019.06.1737
70022손 안대고 공차 마시는 일본녀 2019.06.1747
70021홍콩연예인 근황. 2019.06.1739
70020아빠는 의사고 엄마는 간호사인데 2019.06.1748
70019잘생기면... 2019.06.1741
70018영어선생 메이 2019.06.1735
70017계약직 아나운서의 미모 2019.06.1740
70016백주부 채널 상태 2019.06.1739
70015저희 가족 아니예요!! 2019.06.1733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