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닝썬 수사 커지자
조회수 : 315       날짜 : 2019.05.22
버닝썬 수사 커지자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8]
치매    (05-22 )
이 정권 들어서는 조중동보다 스브스가 저격을 더 잘하는 듯 싶다 각종 이슈를 선점하는 경향이 있네

카더라로 정권 흠집내기 하는 게 아니라 실제로 있었던 팩트로 조진 게 대부분이니
ㅇㅇ    (05-22 )
스브스가 건들인 거물급 보면 다 흐지부지 끝났다.
그알에서 이재명 건들인 것도 다 무죄 판결났는데 판결문 보면 판사가 주관적인 판단에 근거하고 있다.
두번째로 건들인게 손혜원인데 목포 투기 이슈는 싹 묻혔다. 애비 유공자 이슈도 흐지부지 넘어가는 중이고
뉴욕 부동산 투기 건은 이슈도 안되고 있다.
마지막이 버닝썬 관련 청와대 이슈인데 이것도 보나마나 흐지부지 될 것 같다.

근데 그 패턴이 다 동일하다.
더불어 관련 이슈 제기 -> 태영건설 적폐 타령 -> 논점흐려지고 흐지부지
ㅇㅌ    (05-22 )
촛불 들어야 하는거 아닌가. 이런거 잡자고 촛불 들었던거 아닌가.
ㅋ    (05-22 )
좌파 쪽에서 선동하면 국민들도 들고 일어섬ㅋㅋㅋㅋㅋㅋ
그렇다면    (05-22 )
근데 진짜 처세 잘하나봐, ㄹ혜정권때도 잘 나갔는데, 이 정부에서도 잘 나감,,,,,,
ㅇㅇㄴ    (05-22 )
에라이 썩은물
ㅇㅇ    (05-22 )
우덜식 정의구현 적폐청산
ㅇㅇ    (05-22 )
영자님 몇번을 쳐올리세요 요즘 노망나셨나 중복 글들 왜케 많아짐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4370미국에서 밤마다 나타난다는 [8]2019.08.16106
74369방송 중 진심으로 당황한 웬디 [3]2019.08.16119
74368타봤으면 아재 [6]2019.08.16107
74367김새론에게도 가차없는 이경규 [2]2019.08.16119
74366무시무시한 인도 인구 [3]2019.08.16126
74365데뷔 전 낸시 [1]2019.08.16137
74364미국 무선이어폰 소비자 평가 1위 [12]2019.08.1699
74363조국의 성적표 [11]2019.08.1695
74362조현 투구폼 [4]2019.08.16133
74361미국 차기 대선 후보 [3]2019.08.1684
74360가난했던 아버지가 알고보니 [12]2019.08.16107
74359시아버지 헤어 스타일링 [32]2019.08.1689
74358수영이 다이어트에 쥐약인 이유 [40]2019.08.16118
74357요즘 안 통하는 감성팔이 [32]2019.08.1698
74356반도 경찰의 테이저건 사용 [15]2019.08.1674
74355날강도급 견인 비용 [37]2019.08.1669
74354강도 제압했다가 갱단의 표적이 된 선수들 [20]2019.08.1682
74353강형욱이 말하는 울프독 [12]2019.08.1676
74352변절한 밀정 [13]2019.08.1668
74351강원래 김송 연애 시절 [23]2019.08.1685
74350턱걸이 잘하는 방법 [39]2019.08.1671
743493~4개월 후에는 힘들다 [30]2019.08.1677
74348맛있는 녀석들 때문에 없어졌어요 [18]2019.08.1694
74347방사능 오염 시뮬레이션 [35]2019.08.1664
74346자한당 근황 [35]2019.08.1664
74345여성 주심 펜스룰 [18]2019.08.1691
74344고유정의 감방생활 [12]2019.08.16105
74343이영훈의 후예들 [64]2019.08.1669
74342한국 관광 온 일본인 [11]2019.08.15115
74341암기력 좋은 배우 [11]2019.08.15121
7434040조 주고 이혼한 아마존 CEO의 새 여친 [22]2019.08.15159
74339전과 80범의 눈물 [17]2019.08.15126
74338우리와 쓰는 언어 다르다 [13]2019.08.1598
74337유재석이 죽기 전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일 [7]2019.08.15109
74336정부와 여당의 입단속 [21]2019.08.1583
74335김민종이 박중훈 차 박살낸 썰 [7]2019.08.1599
74334블리자드 본사에 새겨진 문구 [13]2019.08.15115
74333워렌 버핏의 취향 [7]2019.08.1585
74332동물원 물개녀 [6]2019.08.15116
74331이진이 이효리에 대해 21년 만에 알게 된 사실 [13]2019.08.15108
74330일본 오염수 이대로 방류하면 안 된다 [39]2019.08.1568
74329밤 12시 전에 무조건 귀가하는 이유 [17]2019.08.1587
74328NO 아베 외친 일본 시민들 [16]2019.08.1583
74327티아라를 힘들게 한 존재 [21]2019.08.15131
74326아직까지도 부동산 가격 못 잡은 이유 [41]2019.08.1573
74325급하게 맛있어지는 제육볶음 [9]2019.08.1592
74324오프숄더 다원 [7]2019.08.1591
74323사과받고 배상 포기하는 방안 제시 [55]2019.08.1595
74322아린이 복근 [5]2019.08.15116
74321한국인의 정서 구조 [44]2019.08.15101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