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CTV에 찍힌 아동학대
조회수 : 227       날짜 : 2019.05.08
CCTV에 찍힌 아동학대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3]
..    (05-08 )
가슴이 너무 아프다..
영유아    (05-08 )
적어도 영유아한테는 저러지 말자 좀

최소한 의사표현은 명확히 할 수 있는 나이에 체벌을 하건 뭘 해야지 말도 잘 안 통하는 애한테 왜 저러냐
.    (05-08 )
조가튼거지 여기 30~40대 아재들은 중고등학교때 사실 남중남고면 저런일이 뭐 흔했지.
중고딩 남자애들 본보기로 한명 학기초에 줘패서 군기 잡는것도 지금 생각하면 ㅈㄴ 어이가 없는데
진짜 미취학 아동한테 저러는것들은
아휴...
미친년    (05-08 )
설마 한국인가. 진짜 신상까발려지길
123    (05-08 )
중국거.웨이버에서 뽑아온거네.
ㅇㅇ    (05-08 )
국방의 의무를 대체하면 됨

1. 일반적인 국방의 의무를 이행할 수 있는 국민: 사병
2. 기타의 모습으로 국방의 이행할 수 있는 국민 : 양로원 고아원 탁아소 장애인 등 사회복지시설에서 봉사활동

국민들이 선택하면 됨
ㅁㅁ    (05-08 )
저런영상보면 달려가서 하복부를 발로 차버리고 싶다 진심...

내가 만약 결혼한후 자식이 있는데 저러는걸 봣다... 진심 반죽인다
ㅎㅎ    (05-08 )
천사같은 나이인데......저런 나이대 애들 괴롭히는건 이성문제다.....사이코패스야
이명박    (05-08 )
뭐야 시발
존나 열받네.
내 딸이 저랬으면 진짜 찾아가서 존나 패고 그냥 처벌 받는다.
내 자식이 아니라도 존나 열받는데.
ㅅㅂ 일체설이냐    (05-08 )
중궈같은데
보고싶다    (05-08 )
이게 참...어려운거 같아.
아이 키워본, 또는 잠시 맡아본 사람들은 이해 할거야.
아이들은 정말 천사같긴 해.
이쁘고 사랑스럽고 그렇지.
그런데 말야....아이랑 놀아보면 알겠지만...진짜 힘들어. 정신력이 금방 고갈됨을 느낄거야.
말도 안통하고...종종 고집도 엄청 부리고..
진짜 애 하나 캐어하는것도 힘들어.
근데 남의 애를 최소 열댓명 이상을 캐어하는거?
정신력 소모가 상상 이상일 것이라 생각해.
애들만을도 스트레스가 어마무시한데, 거기다 맘충들 하는 꼬라지는 더 가관이야.
물론 영상속의 저 여자가 잘했다는건 아냐.
잘못했고, 지탄받아 마땅하지.
나는 다만...아이도 불쌍하지만...저렇게 변한 저 여자도 조금은 딱한것 같아.
저 여자도 처음부터 그러진 않았을 테니까.
레옹    (05-08 )
시끄러 그럼 다른 일을 해
코피나요    (05-08 )
뭔 개소리여, 아무리 힘들어도 저렇게 학대하진 않아 변한건지 원래 지 인성인지는 모르지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74170대륙의 동귀어진 전술 [11]2019.08.12153
74169지수의 노림수 [4]2019.08.12184
74168양구 군민들의 분노 [21]2019.08.12151
74167바람직한 조현 [10]2019.08.12188
74166친구들이 저를 지갑이라고 불렀네요 [11]2019.08.12138
74165이혼한 사람이 축가 불러도 돼요? [2]2019.08.12118
7416425,000원짜리 애국 코인 [11]2019.08.12148
74163건강한 혀 [3]2019.08.12155
74162부활절에 삶은 계란 먹는 이유 [4]2019.08.12111
74161반도의 3대 어머니 [4]2019.08.12144
74160무리하는 다현 [2]2019.08.12189
74159쓰러진 시민 살리고 사라진 의인 [29]2019.08.12143
74158기레기 질문 수준 [32]2019.08.12129
74157서장훈 안정환 티키타카 [23]2019.08.11132
74156DHC의 혐한 방송 [23]2019.08.11121
74155러시아 여성의 임신 후 몸 변화 과정 [17]2019.08.11214
74154남자화장실에 등장한 스티커 [21]2019.08.11167
74153남친의 개드립에 정 떨어짐 [24]2019.08.11170
74152술취한 여직원 집까지 데려다주는 상사 [7]2019.08.11235
74151더치페이가 싫은 사람 [24]2019.08.11148
74150후쿠시마 오염수 100만톤 방류 계획 [24]2019.08.11137
74149버닝썬 사태 그 후 [16]2019.08.11183
74148아무거나 먹을래 대처법 [8]2019.08.11143
74147얼굴 교정 성형수술 [8]2019.08.11164
74146삼시세끼 근황 [11]2019.08.11162
74145미사일 발사 [8]2019.08.1197
74144노예 수출 국가 [7]2019.08.11156
74143넥슨 주가 24% 폭락 [7]2019.08.11151
74142지금 시국이 어떤 시국인데 말이야 [11]2019.08.11125
74141조세호가 전셋집에 사는 이유 [6]2019.08.11172
74140일본여행 보이콧 결과 [42]2019.08.11287
74139운동선수 종목 부심 [30]2019.08.11192
74138한강뷰 신혼집 셀프 인테리어 [27]2019.08.11158
74137강다니엘 근황 [25]2019.08.11185
74136일본 벳부 온천 지역 분위기 [19]2019.08.11162
74135텍사스 근황 [33]2019.08.11111
74134전직 치어리더의 리뷰 [13]2019.08.11229
74133적진에 맨몸으로 들어가 1000대 1로 맞서다 [23]2019.08.11194
74132요즘 신입 공무원 [24]2019.08.11196
74131홍콩 시위 근황 [7]2019.08.1197
74130국밥코리아 명예회원 [14]2019.08.11121
74129호주 호텔에서 거부 당한 한국계 여의사 [17]2019.08.11168
74128핑클 드립 수준 [10]2019.08.11141
74127일본 부품 소재 업체들의 고충 [25]2019.08.11113
74126버스정류장에 그분들이 붙이고 간 스티커 [18]2019.08.11134
74125살인 빼고 다했다 [8]2019.08.11149
74124눈치 좀 빠르다고 비서가 말이 돼? [17]2019.08.11124
7412315년동안 잡히지 않았던 방화범 [6]2019.08.11108
74122심익현이 말하는 업계 트렌드 [16]2019.08.1199
74121귀여운 끼어들기 [10]2019.08.11107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