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층에서 추락 후 생존
조회수 : 354       날짜 : 2018.11.10
23층에서 추락 후 생존23층에서 추락 후 생존23층에서 추락 후 생존23층에서 추락 후 생존23층에서 추락 후 생존23층에서 추락 후 생존23층에서 추락 후 생존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28]
토익    (11-10 )
어메이징
123    (11-10 )
새벽에 저런 미친짓을
누굴 죽이려고
ㅂ    (11-10 )
죽을때가아니었군 지금머하나
ㅋㅋ    (11-10 )
가끔 여기 와서 댓글 쓰고 가더라
느개비꺼빤느검마    (11-10 )
나 아직까지 기억나는게 초딩4땐가 짝궁이 삼형젠데 복도식 아파트 12층 젤 윗층에 살았는데 첨 그집에 놀러갔는데 얘들이 무슨 장기자랑 보여준다고 했던게 그 복도식 아파트 난간에 3이 매달려 있던거 ㄷㄷㄷ 아직까지 이게 실화라고 안믿겨진다는... 그나저나 정혜정 아나 간만에 보니 방가방가 내가 젤 좋아했던 아나였는데 ㅎㅎ
ㄹㅇ    (11-10 )
아파트마다 그짓거리하는 또라이들은 꼭 한두명씩 있었음.
마치 동네마다 한명씩 있는 바보형처럼..
1234    (11-10 )
근데 나도그랬음 미친거였지 내가그랬는데 짐생각하면 다리가 후들후들
ㅇㅇ    (11-10 )
ㅋㅋㅋ친구들중에 그런애들 한두명씩 꼭 있네... 제 친구도 진짜 미친놈이 아파트 13층 높이에서 매달려가지고 살라달라고 장난치고 높은곳만 보이면 매달려서 장난치는게 애였는데 저는 지금도 겁이 많아서 아직도 그때만 생각하면 아찔하네요.
ㅇㅇ    (11-10 )
나는 초5때 6층에서 떨어졋는데 풀밭에 떨어져서인지. 손목이랑 정강이 뼈만 부러지고 살았음.. 덕분에 철심박고 다시 걷는다고 재활에 일년 남짓 걸렸지만.. 23층은 기네스 수준아닌가
ㅈㅇㅈㅇ    (11-10 )
소설을써라 그때 뒤지지그랬니
ㄹㅇㄹㅇ    (11-10 )
얘 누구한테 맞았나? 왜이럼?
아쏴    (11-10 )
외국응급의학책에 따르면 화재라든가 긴급상황시 4층이하면 뛰어내려도 거의 다 살고 7층정도 아파트높이로 보면
16m정도면 생존확률 반반으로 본다
화재시 7층이하에서 답이없다라고 생각하면 뛰어내리는걸 권한다
321    (11-10 )
우리옆집 아재는 술먹고 마눌이 문열어주지 않으니까 창문으로 기어올라가려다가 떨어졌는데
왼쪽 팔다리 다 부러지고 옆구리에 금가고 척추에 이빨까지 나갔는데 ..
그때 떨어지고 나서 울부짖는 소리가 너무 커서 동네 개들이 다깨서 짖어댈정도였다 ..
ㅣ    (11-10 )
신뢰의도약
어쩔수없어    (11-10 )
동기화 끝나고 신뢰의 도약 해야하는데 잘못 뛰어서 바닥에 착지하다 비동기화 되는 상황
잘지내니 홍x야    (11-10 )
초딩때 아파트에서 숨바꼭질 하는데 15층 옥상난간에 매달린 친구 기억나네...
ㅍ    (11-10 )
지붕이 조금만 더 두꺼웠더라면 내장파열각 현대가 살렸다
ㅇ    (11-10 )
죽었으면 뉴스에도 보도도 안됨
살았으니까 보도되는거지 ㅋㅋ
응    (11-10 )
이 댓글은 왜 단거야?
ㅇㅇ    (11-10 )
넌 왜
36세 아재    (11-10 )
이거 20년전 일인데 지금보니 새롭네. 같은학교 다녀서 그때 유명했었음. 과학시간에 23층에서 떨어지는데 걸린시간 계산해보고 했었음.
유후    (11-10 )
디질새끼는 지발에 걸려 자빠져 뇌진탕으로 디지고 살 인간은 비행기에서 떨어져도 물에 떨어져 살아남는다.
똥송    (11-10 )
비행기 할공 높이서 물에 떨어지면 100퍼 죽어요 영화 넘보신등
뿜었다    (11-10 )
부모조차 믿기지 않는다는 반응입니다
에서 뿜었다.
36 아저씨    (11-10 )
김준 잘지내냐?
007    (11-10 )
영길선생도 안죽었지
레이    (11-10 )
짝사랑하던 여자 집이 5층인데 거기 몰래 침투하려다가 실패한 걸 수도 있지 않음? 이게 말이 되냐 차라리 그게 더 신빙성이 있을꺼 같음
ㅇㅇ    (11-10 )
GTO 생각나네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58172연봉 400억이면 가능한 행동 [33]2018.12.06362
58171페미니스트 시위를 지켜본 소감 [15]2018.12.06220
58170손담비 멘탈 털어버리는 제니 [15]2018.12.06354
58169포켓몬스터 실사화 일러스트 [16]2018.12.06254
58168나르샤의 사격 [15]2018.12.06328
581671평에 1억하는 아파트 조식 [44]2018.12.06310
58166외박 가능지역 확대 방침에 지역 주민들 반발 [19]2018.12.06233
58165싸움 말리는 후전드 [12]2018.12.06299
58164가짜신분증에 속았다면 처벌 면제 [19]2018.12.06236
58163사유리 인스타 [13]2018.12.06344
58162머리 잘린 닭의 일생 [21]2018.12.06266
58161육중한 노모 [16]2018.12.06388
58160한번쯤은 꼭 써먹을 생활 꿀팁 [18]2018.12.06273
58159내년 50살 쇼호스트 [13]2018.12.06368
58158여자가 너무 예쁘면 안 되는 이유 [21]2018.12.06459
58157드디어 판도라의 상자를 꺼낸 갓재명 [62]2018.12.06332
58156박보영 스타일링 대참사 [32]2018.12.06328
58155구 영동고속도로 [23]2018.12.06238
58154마닷 부모 사기 피해자 심정 [31]2018.12.06191
58153K3 GT 예쁘지도 않네 [29]2018.12.06282
58152성진국의 감동적인 우애 [14]2018.12.06315
58151기자도 빡친 학교폭력 [25]2018.12.06229
58150유럽에서는 사용할 수 없는 백팩 [15]2018.12.06258
58149월가의 명물 황소 [28]2018.12.06213
58148프로배구 명장면 [22]2018.12.06322
58147나이를 잊은 혜수 [10]2018.12.06247
581462017년 한국인들이 가장 많이 간 여행지 [42]2018.12.06217
58145어머니를 위해 건물 구매 [10]2018.12.06214
58144샤워의 효능 [34]2018.12.06246
58143올해 수능 국어시험을 본 한겨레 신문 기자들 [23]2018.12.06197
58142폭설도 막을 수 없는 행렬 [29]2018.12.06220
58141그 와중에 동네에 남은 큰아버지는 [28]2018.12.06191
58140가난해도 아이폰에 매달리는 이유 [85]2018.12.05286
58139나혼자 산다 업계포상 레전설 [13]2018.12.05256
58138퀸에 대한 누나들의 평가 [19]2018.12.05282
58137코트 한 벌에 5천만원 [16]2018.12.05244
58136김태희 최근 비쥬얼 [26]2018.12.05310
58135전쟁 중인 시리아 대학생들 [8]2018.12.05247
58134지역인재 채용목표제 [14]2018.12.05178
58133훔친 수저에 분노 [18]2018.12.05307
58132많은 남자들이 좋아하는 여성 신체 부위 [19] 2018.12.05665
58131탈조선 열풍 [13]2018.12.05247
58130금융권에 종사한다던 김나영 남편 [65]2018.12.05290
58129늙병필이 되어간다는 증거 [44]2018.12.05213
58128국가 부도의 위기 [67]2018.12.05234
58127수지의 결혼 스토리 [15]2018.12.05266
58126우리 이니 빡치셨다 [60]2018.12.05253
58125jyp 연습생으로 들어갔다는 박남정 딸 [14]2018.12.05312
58124사기 피해자가 뉴질랜드 갔더니 [22]2018.12.05249
58123사놓고 후회하는 물건 [51]2018.12.05290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