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그릇 뺏기고 어쩔 줄 모르는 짱절미
조회수 : 415       날짜 : 2018.10.20
밥그릇 뺏기고 어쩔 줄 모르는 짱절미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2]
대출한도    (10-20 )
녹는다 녹아
ㅇㅇ    (10-20 )
근데 강아지는 형제끼리 알아보나요? 애기때 헤어졌다 커서 만나도
ㅇㅇ    (10-20 )
멀리 떨어져 지내면 아빠 엄마도 못알아봐요. 경계하고 짖더군요.
고양이도 마찬가지구요.
ㅇㅇ    (10-20 )
너무 애기떄 헤어지면 못알아봄.
1134    (10-20 )
울집 강아지도 어릴적 친구네서 얻어온건데 나중에 커서 엄마랑 상봉시켜도 못알아보고 으르렁대더라고..
ㄴ    (10-20 )
알아보는데 꼴리면 섹스도 하더라
김이박최    (10-20 )
개가 새끼 낳으면 빨리 다 분양해야 됨. 그대로 데리고 키우면 부모형제자매끼리 다 섞여서 붕가하고 밥먹을때 뒤섞여 싸움. 왜 우리나라 욕에 개가 필수로 들어가는지 알게 됨
ㅁㄴㄹ    (10-20 )
시발 그게 동물인데 어쩌라고 .....
규율에 얽매이지 않으면 인간이라고 다를거 같냐?
.    (10-20 )
어쩌라고 한 얘긴 아닌거 같은데 왜 혼자 발끈하냐 전생에 개냐?
파오후    (10-20 )
이 두멍뭉이 그 영상의 멍뭉이인가
인절미 멍뭉이 엄청 까불까불 대다가
옆에 멍뭉이 한테 한대 맞고 구르는거
ㅇㅅㄴ    (10-20 )
진짜 최고의 똥개다 저강아지는
믹스견의 귀여움이 극대치된듯
111    (10-20 )
똥강아지 존내빨리크더라 새끼강아지 이주만에 한번씩봤는데 이젠 강아지가 아니고 개임 개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66193오랜 치매 연구의 결론 [41] 2019.04.25138
6619220대에 인생의 진리를 깨달은 여성 [18] 2019.04.25153
66191실명 공개된 아레나 VVIP [14] 2019.04.25159
66190매운 음식에 환장한 여성 [16] 2019.04.25114
66189강형욱 냉장고 특징 [4] 2019.04.2575
66188자신의 글 재능을 발견하게 된 계기 [14] 2019.04.2571
66187채정안 드립에 당황 [7] 2019.04.2593
66186대한민국이 또 해낸다 [18] 2019.04.2589
66185김미려 인성 수준 [10] 2019.04.2588
66184키작남의 장점 [10] 2019.04.2584
66183윤지오와 함께하는 의원 모임 [10] 2019.04.2547
66182박유천 팬클럽 상황 [6] 2019.04.2569
66181혼전순결 부부 [17] 2019.04.2586
66180태어나서 최초로 사기를 당하는 순간 [3] 2019.04.2570
66179천안시가 또 [2] 2019.04.2555
66178홍길동전의 실체 [3] 2019.04.2566
66177삼성 위기 돌파 해결책 [14] 2019.04.2575
66176래퍼 아이언이 생각하는 대마초 [7] 2019.04.2558
66175경비원도 외모지상주의 [4] 2019.04.2577
66174아폭기 때문에 월차 내고 촬영 따라온 딸 [2] 2019.04.2575
66173늦은시간 상사에게 카톡 [7] 2019.04.2553
66172인종차별 당한 손흥민? [5] 2019.04.2545
66171무서운 열도 와이프 [6] 2019.04.2567
66170아침에 커지는 이유 [6] 2019.04.2568
66169걸복동 마케팅 [2] 2019.04.2542
66168맥주에 이어 소주까지 [6] 2019.04.2553
66167트와이스 표절 논란 [6] 2019.04.2565
66166과자 포장의 새로운 패러다임 [6] 2019.04.2545
661658개월만에 공식석상 참석한 판빙빙 [6] 2019.04.2550
66164데프콘이 뽑은 예능 12대 천왕 2019.04.2562
66163대륙의 호텔 환기구 [1] 2019.04.2563
66162사기 결혼이었습니다 [1] 2019.04.2559
66161어그로 잘 끄는 선전포고 [1] 2019.04.2545
661601억들여 팟캐스트 한다 2019.04.2556
66159VVIP 오피스텔 전문 소각팀 [11] 2019.04.24234
66158트럼프 드립 수준 [29] 2019.04.24132
66157후쿠시마 주민들 여론 [7] 2019.04.24120
66156팀 윤지오 어벤져스급 라인업 [25] 2019.04.24148
6615510년만에 다시 본 수능 [5] 2019.04.24100
66154최현석 앞에서 딸 이야기 꺼내면 [9] 2019.04.24140
66153여권이 어딨더라 [8] 2019.04.24109
66152환경을 지키는 방법 [3] 2019.04.2474
66151한국에서 불법인 줄 몰랐다 [15] 2019.04.24147
66150우리가 남이가? [5] 2019.04.2483
66149대마초 다큐멘터리 스눕독 코멘트 [10] 2019.04.2482
66148맘충 때문에 지친 알바 [6] 2019.04.2497
66147존못 모쏠 상담해주다 충격 받은 썰 [7] 2019.04.2491
66146여남이라는 단어 사용하는 언론사 [8] 2019.04.2466
66145한미일 드라마 특징 [5] 2019.04.2471
66144네이마르가 바바라 팔빈과 헤어지고 재결합한 여성 [5] 2019.04.24112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