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인 근황
조회수 : 319       날짜 : 2018.08.14
유아인 근황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4]
허세    (08-14 )
여전하네
존맛    (08-14 )
똘똘한 친구여
ㅇㅇ    (08-14 )
븅신새키네 여전히..

유아인이랑 그 문화평론가?라는 양반 허지웅인가 그 둘이 진짜 부관참시해야할 새키들임
ㅇㅇㅇ    (08-14 )
AMG GT 타이어 한짝도 못사는 새키가 말은
11    (08-14 )
부관참시는 즉어야 힐수잇는거고 니보단 유아인이 똑똑한거같다
ㅇㅇ    (08-14 )
글에 유포니를 살리면 더 읽기 좋은 글이 될텐데...
ㅁㄴㄹㅇㄴㅁㄹ    (08-14 )
븅신 그냥 군대나 가라
qew    (08-14 )
인터뷰하는 거 보면 말할 때는 핵심만 짚어서 중언부언 없이 깔끔하게 정말 잘함.

한데 키보드만 잡으면 저 ㅈㄹ임.
난 좋아    (08-14 )
나는 너무 좋은 글이라고 생각하는데??ㅋㅋㅋ

특히 의심을 확신하지 않고 확신을 의심했어야 했다 이부분. 우리가 누군가와 소통하면서 내가 생각하는 것을 확신하지만 사실 그 확신이 오해인 경우가 종종 있잖아.
미비    (08-14 )
잘썼구만 책도 안 읽는 것들이 못썼다고 난리들
아난    (08-14 )
저 글에 뭐가 불만들인거냐
쯧    (08-14 )
유아인 원래 키보드 잡으면 진짜 허지웅같은 개소리하는데 이거는 이해 충분히 할 수 있고 좋은 글 같은데...? 나만 그리 생각합니까 세속적이고 남들과 같은 방향으로 말고 본질적으로 느끼자 ~
ㅂㅂ    (08-14 )
저 글을 쓰게 된 이유가 뭐야?
ㄹㄹㄹㄹㄹ    (08-14 )
팩트 : 니들보단 말잘함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61587중국 정부의 근엄한 훈계 [41] 2019.02.1711
61586탐나는 친구 남친 [82] 2019.02.1735
61585너무 자유로운 여신상 [5] 2019.02.1733
61584머니스웩 끝판왕 [24] 2019.02.1732
61583국가 소멸을 원한다 [24] 2019.02.1734
61582인터넷의 역사를 새로 쓴 인물 [29] 2019.02.1746
61581한국 유니세프를 아시나요? [31] 2019.02.1741
61580참스승 호노카 센세 [13] 2019.02.1755
61579파도파도... 이젠 파다가 지친다 [22] 2019.02.1762
61578여친 손절각 [55] 2019.02.17113
61577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요약 [22] 2019.02.1759
61576양호실 특징 [49] 2019.02.1794
61575한국 3040 남성 평균 비쥬얼 [18] 2019.02.17137
61574확실한 제주 맛집 [12] 2019.02.1787
61573딱 봐도 네츄럴 [31] 2019.02.17104
61572일본 여성과 결혼한 이유 [44] 2019.02.17147
61571국민 첫사랑의 대명사는? [36] 2019.02.17100
61570세계를 들어올린 여성 [41] 2019.02.17111
61569마트에서 장 보는 현빈 손예진 [32] 2019.02.17121
61568누나 저거 꺼내줘 [11] 2019.02.17150
61567YG 최연소 연습생 [27] 2019.02.17147
61566어제밤 베트남 풍경 [40] 2019.02.17120
61565미용실 기적의 계산법 [34] 2019.02.17105
6156480년대 부산 풍경 [30] 2019.02.1790
61563미국 판사의 판결 [58] 2019.02.1783
61562레깅스 입은 유아 [33] 2019.02.17165
61561이건 또 뭐야? [46] 2019.02.1783
61560베트남 언론의 설레발 [14] 2019.02.1788
61559임신 8개월 아내와 이혼하고 싶습니다 [73] 2019.02.17135
61558오스트리아 서부 잘츠부르크 [38] 2019.02.1779
61557천하의 네츄럴이 혓바닥이 왜 이렇게 길어? [33] 2019.02.17108
61556인천 서구청장 클라스 [18] 2019.02.17116
61555북한에서 온 친구 [20] 2019.02.17106
61554한뽕에 취한 요르단녀 [22] 2019.02.16162
61553영화 한 편에 인생 거는 헐리웃 20년차 감독 [28] 2019.02.16117
61552어느 보디빌더의 하루 약물 사이클 [29] 2019.02.16123
61551손혜원 조카 카페 풍경 [39] 2019.02.16119
61550박효신이 직접 말하는 창법과 노래스타일 변화 [40] 2019.02.1699
61549고졸 남친의 상식 수준 [87] 2019.02.16162
61548쌍욕할 뻔한 박항서 [19] 2019.02.16119
61547탈모인들의 삶 [49] 2019.02.16118
61546요즘 고딩들이 대학 안 가는 이유 [59] 2019.02.16199
61545조교시절 그녀에 대한 기억 [40] 2019.02.16123
61544병사 계급 2계급으로 줄인다 [48] 2019.02.16149
61543약투 운동 후 공격 받고 있다는 분 [26] 2019.02.16109
61542매니저가 임신소식을 듣고 보인 반응 [27] 2019.02.16182
61541베트남 여성의 증언 [62] 2019.02.16155
61540비건 채식주의가 나쁜 이유 [62] 2019.02.16157
61539유아인 BBC 인터뷰 [35] 2019.02.16137
61538일본 지하철 도촬 사건 [14] 2019.02.16190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