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한 아이유 팬
조회수 : 425       날짜 : 2018.08.14
성공한 아이유 팬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9]
넷플릭스    (08-14 )
부럽긔
자일리톨은핀란드    (08-14 )
이승기 상위버젼이네
12345    (08-14 )
간만에 드라마 정말 재밌게 봤었다. 시청율 안나왔던 것도 이해되더라고. 주인공이 말도 없는 답답이에 시댁식구들만 챙기고 태어난 동네라고 동창 여자가 주인인 술집에서 매일 술먹는 남편이라니. 여자들이 딱 싫어할 스타일. 비슷한 예로 리빙 라스베가스랑 파이란 같은 영화들...남자들만 좋아했던 영화.
qew    (08-14 )
평균 5%대에 막방은 전국 7% 넘겼으니 초대박까지는 아니라도 성공한 드라마임.

그 여자들 죽고 못살았던 다음 드라마 김비서 어쩌고가 7~8이었으니까.

쿵쾅대는 애들이랑 한경오가 그렇게 죽자고 물어뜯었는데 저 정도면 대박이지.
ㅁㅁ    (08-14 )
쟤 진짜 존나 잘생겻던데 왜 이제야 테레비 나온건지 모르겠다
아니 나왔는데 내가 기억을 못하는건가?
아무튼 진짜 무슨 예전 탑 홍콩 배우 보는 느낌이었어
진짜 너무 잘생김 하 부럽다
qew    (08-14 )
경력 시작이 2001년이라 데뷔한지는 오래 됐는데 영화랑 연극 위주로 활동해서 드라마는 그 동안 딱 3편 찍었음.

한데 나이 엄청 많더라.

71년 생이라 올해 48임.
ㅇ    (08-14 )
나더 나이듣고 깜짝놀람 이선균보다 4살 어림
암튼 나저씨ㅜ진짜 명작이다
봉골레    (08-14 )
이선균보다 4살이 많은거겠죠? ㅋ
펩시    (08-14 )
연기 잘하더라.
그물에서는 진짜 패 죽이고 싶을만큼..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61587중국 정부의 근엄한 훈계 [41] 2019.02.175
61586탐나는 친구 남친 [82] 2019.02.1728
61585너무 자유로운 여신상 [5] 2019.02.1728
61584머니스웩 끝판왕 [24] 2019.02.1730
61583국가 소멸을 원한다 [24] 2019.02.1731
61582인터넷의 역사를 새로 쓴 인물 [29] 2019.02.1743
61581한국 유니세프를 아시나요? [31] 2019.02.1739
61580참스승 호노카 센세 [13] 2019.02.1753
61579파도파도... 이젠 파다가 지친다 [22] 2019.02.1760
61578여친 손절각 [55] 2019.02.17111
61577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요약 [22] 2019.02.1759
61576양호실 특징 [49] 2019.02.1793
61575한국 3040 남성 평균 비쥬얼 [18] 2019.02.17135
61574확실한 제주 맛집 [12] 2019.02.1786
61573딱 봐도 네츄럴 [31] 2019.02.17103
61572일본 여성과 결혼한 이유 [44] 2019.02.17146
61571국민 첫사랑의 대명사는? [36] 2019.02.1799
61570세계를 들어올린 여성 [41] 2019.02.17111
61569마트에서 장 보는 현빈 손예진 [32] 2019.02.17119
61568누나 저거 꺼내줘 [11] 2019.02.17148
61567YG 최연소 연습생 [27] 2019.02.17146
61566어제밤 베트남 풍경 [40] 2019.02.17120
61565미용실 기적의 계산법 [34] 2019.02.17104
6156480년대 부산 풍경 [30] 2019.02.1788
61563미국 판사의 판결 [58] 2019.02.1783
61562레깅스 입은 유아 [33] 2019.02.17162
61561이건 또 뭐야? [46] 2019.02.1781
61560베트남 언론의 설레발 [14] 2019.02.1787
61559임신 8개월 아내와 이혼하고 싶습니다 [73] 2019.02.17132
61558오스트리아 서부 잘츠부르크 [38] 2019.02.1777
61557천하의 네츄럴이 혓바닥이 왜 이렇게 길어? [33] 2019.02.17107
61556인천 서구청장 클라스 [18] 2019.02.17113
61555북한에서 온 친구 [20] 2019.02.17105
61554한뽕에 취한 요르단녀 [22] 2019.02.16158
61553영화 한 편에 인생 거는 헐리웃 20년차 감독 [28] 2019.02.16116
61552어느 보디빌더의 하루 약물 사이클 [29] 2019.02.16120
61551손혜원 조카 카페 풍경 [39] 2019.02.16117
61550박효신이 직접 말하는 창법과 노래스타일 변화 [40] 2019.02.1698
61549고졸 남친의 상식 수준 [87] 2019.02.16159
61548쌍욕할 뻔한 박항서 [19] 2019.02.16116
61547탈모인들의 삶 [49] 2019.02.16117
61546요즘 고딩들이 대학 안 가는 이유 [59] 2019.02.16197
61545조교시절 그녀에 대한 기억 [40] 2019.02.16122
61544병사 계급 2계급으로 줄인다 [48] 2019.02.16148
61543약투 운동 후 공격 받고 있다는 분 [26] 2019.02.16109
61542매니저가 임신소식을 듣고 보인 반응 [27] 2019.02.16181
61541베트남 여성의 증언 [62] 2019.02.16154
61540비건 채식주의가 나쁜 이유 [62] 2019.02.16156
61539유아인 BBC 인터뷰 [35] 2019.02.16137
61538일본 지하철 도촬 사건 [14] 2019.02.16190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