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블 영화 내 취향 아냐
조회수 : 212       날짜 : 2018.07.20
마블 영화 내 취향 아냐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11]
ㅎㅎ    (07-20 )
나는 스타워즈 안좋아하는데.....어설픈 미국식 동양모방..이라서
ㅇㄴ    (07-20 )
마블 미션 태양의 후예

모두 현실성 1% 없는 창작물이지

대신 다른건 현실이라는 여지를 두는 반면 마블은 모두 무시
아디다스    (07-20 )
나도 마블 시리즈나 스타워즈 시리즈 개핵노잼

아무리 판타지라도 어느 정도 개연성이 있어야지 무슨 우뢰매보다 더 유치해
ㅇㅇ    (07-20 )
마블충들한테 조리돌림 당하긋넼ㅋㅋ
ㅁㄴㅇㄹ    (07-20 )
아이언맨 1,2는 개 재밌게 봤는데 3에서 파츠들이 날라와서 장착되는거 보고 이건 너무 말이 안되는데 하는 생각이 들더라.

마블 영화야 현실성 대신 오락성으로 가는거긴 하지만 거기서 뭔가 확 깨서 그 뒤로 마블 영화 돈주곤 안보게 됨.

사람마다 취향이 다른거니까 안끌릴 수도 있는거지 뭐..
ㅁㅁㅁ    (07-20 )
마블 처음엔 좋아했었는데, 지금은 별로 안 좋아한다.
왜냐하면, 영화가 너무 비현실적이라서 그렇다.

박명수의 말 중에 좀 정정해주고 싶은게 있는데, 마블은 SF영화가 아니다.
엄밀히 말하면 마블 시리즈는 SF영화가 아니라 [판타지] 영화다.

SF영화란 Science Fiction 으로써 미래 배경, 미래 과학, 미래 기술 등을 주제로 하는
픽션을 다룬다.
그래서 마블 시리즈는 SF가 아니라 판타지 영화이다.

예를 들면 블레이드 러너 시리즈, 로보캅 같은 영화가 일종의 SF이다.

그런데 요즘은 마블같은 가볍고 오락적인 영화만 1000만 찍고,
블레이드 러너같은 좀 진지하고 우중충한 영화는 인기가 없어서 아쉽다.

아이언맨, 캡틴 아메리카 처음 몇 번은 잘 봤는데, 점점 내용 자체가 너무 판타지스러워서
지금은 그냥 재미가 없다.

영화가 너무 비현실적이면 감정의 개입이 있을 수 없고,
그냥 어차피 초능력으로 니 멋대로 이겨버릴테니까, 긴장감도 없다.

손에서 쁑쁑 나가면 전차랑 비행기 다 터지고,
아이언맨은 어차피 핵무기 맞아도 멀쩡할거 같은데 그냥 니 멋대로 싸워라 이거야.
초현실적인 능력이 판치니, 개연성 1도 없는 장면이 쏟아져도 그냥 수긍해버린다.
13    (07-20 )
공감
때타니    (07-20 )
공감
아이언맨, 스파이더맨 같은 건 나름 잘 봤는데
어벤져스 처음 봤을때 황당하더라
신+외계인 나오는데 이게 무슨 짬뽕영화인가 싶더라
ㅇㅁ    (07-20 )
마블이나..미션 임파 서블이나.. ㅡㅡ;;
돈 받고 홍보하나..
ㅇㅇ    (07-20 )
현실성이 있고 없고를 떠나서 그냥 내용자체가 너무 재미없던데 첫편부터 봐도; 돈많이 주니까 그렇겟지만 배우들도 참 대단해
춥ㄹ    (07-20 )
확실히 마블이 아재들 취향은 아니지..원작 자체가 만화니깐ㅋㅋ

마블 영화가 개연성 없다고 하지만 원작 코믹스들 보면 설정붕괴는 기본이고 개연성따윈 걍 무시해버리는 게 대부분이지ㅋ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58616인류 역사상 최고의 판타지 [37] 2018.12.1617
58615언냐의 호신용품 [37] 2018.12.1652
58614자연인의 개를 보고 겁먹은 이승윤 [21] 2018.12.1666
58613기이한 비행 [14] 2018.12.1663
58612충격에 빠진 일본 아재 [16] 2018.12.16111
58611여대에 부는 페미 바람 [18] 2018.12.16111
58610슈퍼스타 옆에서 얼어버린 팬 [24] 2018.12.16123
58609여성정책 비판한 서울시 의원 까는 그 방송 [22] 2018.12.1699
58608연예부 기자들이 평가하는 레드벨벳 [57] 2018.12.16115
58607당찬 신입사원 미경이 [33] 2018.12.16124
58606조현이 눈물을 흘린 이유 [32] 2018.12.16149
58605남자 화장실 방문하는 언냐들 [19] 2018.12.16201
58604어느 전업주부의 억울한 이혼 [31] 2018.12.16143
58603하정우 최고의 연기 [26] 2018.12.16151
58602어느 공무원 강사의 충고 [27] 2018.12.16136
58601러시아 여성들이 본 한국 미남들 [40] 2018.12.16226
58600치킨집 사장들이 경험한 손님 요청사항 [35] 2018.12.16164
58599미나의 옆태 [17] 2018.12.16221
58598아파트 흡연 논란 [92] 2018.12.16174
58597스티브 첫 입국 거부 당시 뉴스 보도 [31] 2018.12.16118
58596식후에 하지 말아야 할 행동 [26] 2018.12.16142
58595미녀들의 수다 [28] 2018.12.16132
58594내년부터 보급된다는 군대 후리스 [16] 2018.12.16166
5859382년생 김지영 일본 반응 [18] 2018.12.16176
58592LG의 상속세 납부 [45] 2018.12.16112
58591암 발병이 잦은 직종 [16] 2018.12.16138
58590편의점 절도녀 [14] 2018.12.16194
58589남궁연 미투 결과 [24] 2018.12.16147
58588전세계 인구 3명 중 1명은 [15] 2018.12.16141
58587왜 여성은 감춰야 하나요? [30] 2018.12.16188
58586직장인들이 바라는 근무제도 [43] 2018.12.16133
58585탈코르셋이 실패한 이유? [21] 2018.12.16150
58584영국식 아침식사 [25] 2018.12.16140
58583여자가 모텔비 낸다고 무죄 증거가 될까? [28] 2018.12.16201
58582한국 방문한 천년돌 [30] 2018.12.16198
58581미니어처로 재현한 고독사 현장 [15] 2018.12.15158
58580리지 최근 비쥬얼 [16] 2018.12.15212
58579PC방 삼겹살 정식 [25] 2018.12.15214
58578비싼 의류관리기 [24] 2018.12.15157
58577가수 벤이 타고다니는 차량 [34] 2018.12.15258
58576집행유예 선고된 의사 [33] 2018.12.15147
58575중국발 미세뭔지? 한국의 핑계일 뿐 [50] 2018.12.15147
58574세계 최초 5G 상용화를 앞둔 나라 [37] 2018.12.15203
58573설움 폭발한 임산부 [42] 2018.12.15223
58572쥬얼리정의 연기 스펙트럼 [50] 2018.12.15161
58571열도의 디스플레이 기술력 [41] 2018.12.15185
58570급식체가 어려운 연예인들 [17] 2018.12.15176
58569전생에 대장금이었던 엄마 [31] 2018.12.15163
58568백종원 홍탁집 협박 논란 [25] 2018.12.15242
58567218cm 네덜란드 거구의 벌크업 [20] 2018.12.15263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