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굿짤
 
걸그룹짤
 
후방굿짤
 
뉴스굿짤
 
 
문재인 “‘○○○’면에서 내가 반기문 보다 훨씬 낫지만…낙관하면 큰 일”
 
 
 
freecomics
문재인 “‘○○○’면에서 내가 반기문 보다 훨씬 낫지만…낙관하면 큰 일”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가 차기 대선 여론조사에서 1위를 다투는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과의 경쟁과 관련해 “(대한민국을) 바꾸고자 하는 절박함 같은 게 있어야 한다. 그런 면에서 제가 훨씬 낫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문재인 전 대표는 26일 정봉주 전 의원이 진행하는 팟캐스트(정봉주의 전국구)에 출연, ‘반기문 총장을 이길수 있겠느냐’는 질문에 “한국이 배출한 유엔 사무총장이니까 신화 같은 존재일 수 있는데, 지금은 그것보다 구시대 적폐에 대한 확실한 청산, 그리고 새로운 대한민국을 건설하자는 게 민심일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문재인 전 대표는 당내 경선과 본선 중 더 신경 쓰이는 선거는 본선이라고 밝혔다. 그는 “지금은 박 대통령이 워낙 못했고 심판받는 분위기이고 새누리당이 쪼개지기도 해서 우리의 여건이 좋아 보인다”면서도 “(하지만) 기득권 세력의 힘이란 게 얼마나 강고하냐. 언론과 정보기관, 재벌 등 기득권 세력들의 카르텔이 막강하다”고 경계했다.

이어 문재인 전 대표는 “결국 선거시기가 되면 이 사람들이 결집한다고 봐야 한다. 촛불민심을 거스르려는 시도들도 행해지고 있다"며 "(촛불민심 등에 대해) 보수와 진보의 진영논리로 바꾸려는 움직임 등을 생각할 때 우리가 있는 힘을 다해야 한다. 조금이라도 낙관적으로 쉽게 생각하면 큰 일 난다”고 강조했다.

그는 자신이 어떤 사람인지에 대해선 "이번 대선에서는 '준비된 사람'이라는 걸 내 브랜드로 하고 싶다"며 "곧바로 대통령 집무를 시작해야하기 때문에 정책 면에서 로드맵까지 다 갖춰야 하고 사람 면에선 인적 진용까지 사전 구상이 돼 당선증을 교부받으면 곧바로 총리인선까지 들어가야 한다. 우물쭈물하다간 국정을 낭비한다"고 했다.

문재인 전 대표는 박근혜 대통령 탄핵 인용 여부에 대한 헌법재판소의 결정시기에 대해서는 "늦어도 3월 초순경까지는 하지 않을까 한다"며 "1월31일까지도 가능성이 있다고 본다"고 말했다.

탄핵이 인용되지 않을 경우 혁명밖에 없다는 자신의 발언을 둘러싼 논란에 대해 "5·16 군사 쿠데타를 혁명이라고 우긴 분들인 만큼, 혁명이라고 하면 그런 쿠데타를 생각한 게 아닐까"라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사실 진짜 혁명을 한 사람은 세종이다. 태종은 쿠데타를 한 것이고…"라고 덧붙였다.

문재인 전 대표는 국민의당 박지원 원내대표가 수시로 자신을 공격하고 나서는 데 대해서는 2015년에 있었던 전당대회에서 박 원내대표가 자신에게 패했던 것을 언급하면서 "나한테 섭섭한 거죠"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어쨌든 지금까지도 당이 다르기 때문에 경쟁하는 관계에 놓이게 된 것"이라며 "지금은 한창 경쟁하는 과정이니까 그러리라 생각하고 대선의 길목에 들어서면 함께 힘을 모아서 정권교체를 해내야 하는 관계이기 때문에 마지막, 중요한 순간에는 힘을 모을 수 있을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출처 : http://news.donga.com/3/all/20161226/82038716/2
 
 
 
 
← → 방향키로 보면 편해
목록
▶ 다음
◀ 이전
 
 
     
댓글 좀 달자  
 
 
     
 
문의 & 삭제요청 : freecomics001@gmail.com
 
저장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