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년만에 ‘SBS 예능대상’ 신동엽 “하늘에 계신 어머니가 준 선물”…각 부...
조회수 : 19       날짜 : 2016.12.26
freecomics
사진=신동엽/방송화면 캡처 SBS 특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신동엽은 25일 ‘2016 SBS 연예대상’을 수상한 뒤 “26년 만에 아버지께 칭찬 받은 것 같아서 개인적으로 굉장히 기쁘다”면서 “‘미운 우리 새끼’는 하늘에 계신, 돌아가신 어머니가 제게 준 선물”이라고 밝혔다.

신동엽은 이날 오후 서울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열린 2016 SAF SBS 연예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한 뒤 “사실 하나도 기대 안했다고 하면 거짓말인 것 같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신동엽은 “내심 기대를 하다가도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를) 여러분에게 선보인 기간이 짧아 마음을 접었는데, 상을 받고 보니 지금 이 자리에 반드시 있어야 하는 어머님들이 떠오른다”면서 수상의 영광을 출연진들과 함께 했다.

이어 “어머님들에게 아들들이 받을 수도, 프로그램이 받을 수도 있으니 함께하자고 말씀드렸는데, 한사코 ‘내가 (프로그램) 하는 모든 이유가 아들이 조금이라도 더 잘됐으면 하는 마음’에서 하는데, 혹시라도 초점이 아들 아닌 당신들에게 맞춰질 것을 계속 걱정하시면서 끝까지 고사하셨다”면서 “제가 이 트로피와 영광 고스란히 잘 전해드리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마 아들들은 아빠한테 인정받고 싶은, 칭찬 한 번 제대로 받고 싶은 마음이 있을 것”이라면서 아버지에 대한 감사 인사를 전했다. 신동엽은 “제가 열심히 하고 잘했을 때는 아빠도 워낙 젊고 경황이 없으셨는지 제게 칭찬, 격려를 안 해 주셨던 것 같다”며 “그 당시에는 연예대상이라는 것도 없었다. 아버지가 다른 형제들 칭찬해 줄 때 저는 사춘기가 늦게 와서 그랬는지 많이 방황하고 속도 많이 썩였던 것 같다. 물론 ‘미운 우리 새끼’ 어머님들께 상을 전달해 드리겠지만, 26년 만에 아버지께 칭찬 받은 것 같아서 개인적으로 굉장히 기쁘게, 행복하게 받겠다”고 밝혔다.

또 신동엽은 ‘미운 우리 새끼’에 대해 “많은 분들에게 사랑받고 있어서 좋다. 제게는 단지 시청률 잘 나오는 프로그램이 아니다. 어머님들과 함께하는 그 순간순간이 말로 표현할 수 없을 만큼 행복하고 의미 있다”면서 “제 어머니는 1995년도에 너무나도 일찍, 쉰일곱이라는 나이에 하늘나라로 가셨다. 저는 많은 분들에게 사랑받으면서도 어떤 헛헛함과 갈증이 있었다. 그게 바로 어머니에 대한 건데, 무슨 일이 있을 때마다 ‘어머니가 계셨으면 얼마나 좋을까’ ‘힘들 때 어머니가 계셨으면 얼마나 큰 힘이 될까’ 늘 어머니에 대한 갈증이 있었다. ‘미운 우리 새끼’ 녹화하면서 그 갈증을 굉장히 많이 해소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어머님들이 아들을 사랑하는 모습을 보면서 ‘내가 생각했던 것보다 어머니가 나를 더 많이 사랑하셨겠구나’라는 생각을 매주 하게 된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신동엽은 “이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는 하늘에 계신, 돌아가신 어머니가 제게 준 선물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이 상의 영광을 건모 형 어머니, 수홍이 어머니, 지웅이 어머니, 토니 어머니, 하늘에 계신 우리 어머니, 병원에 계신 우리 아버지, 늘 아들처럼 잘 대해 주는 장인어른, 장모님, 늘 매일 와서 챙겨주는 작은엄마, 작은아버지께 바치겠다”고 말했다.

한편, SBS 특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신동엽은 이날 ‘SBS 연예대상’에서 26년만에 대상을 수상했다.

버라이어티 부문 최우수상은 ‘런닝맨’의 이광수였다. 쇼·토크쇼 부문 최우수상은 ‘미운 우리 새끼’의 김건모, 코미디 부문 최우수상은 ‘웃찾사’의 홍윤화가 차지했다.

버라이어티 부문 우수상은 ‘미운 우리 새끼’와 ‘꽃놀이패’ 등에서 활약한 서장훈, 쇼·토크쇼 부문 우수상은 ‘자기야 백년손님’ 성대현, ‘K팝스타 시즌6’ 전현무가 수상했다. 코미디 부문 우수상의 주인공은 ‘웃음을 찾는 사람들’의 김진곤과 김정환이었다.

양세형은 ‘모비딕’으로 모바일 아이콘상을, 특별상은 ‘백종원의 3대천왕’의 백종원이 받았다.

프로듀서들이 뽑은 프로듀서상은 박수홍과 김준현, 예능 씬스틸러상은 ‘불타는 청춘’의 최성국, ‘꽃놀이패’의 조세호가 차지했다.

베스트 프렌드상은 ‘꽃놀이패’가 받았고, 베스트 커플상 수상자는 ‘자기야-백년손님’의 박형일, 박순자, ‘불타는 청춘’의 김광규, 김완선이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출처 : http://news.donga.com/3/all/20161226/82031140/2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당신이 좋아할만한 콘텐츠
댓글 [0]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0문재인 “‘○○○’면에서 내가 반기문 보다 훨씬 낫지만…낙관하면 큰 일”2016.12.2651
-1반기문 23.3% > 문재인 23.1% …0.2%P 차 초접전 구도2016.12.2637
-2증인없는 ‘맹탕 구치소 현장 청문회’…崔 수감동서 비공개 진행2016.12.2623
-3김새롬 “잘 싸우는게 중요” 이찬오 “다툰 후 결혼 결심” 과거 발언 조명2016.12.2665
-4‘문제적남자’ 김지민, 그림 실력 大방출…전현무 “미술 쪽으로 갔어야”2016.12.2639
-5[사설]반기문, ‘23만 달러 수수설’ 사실 아니면 고소하라2016.12.2626
-6“자로 ‘세월X’ 잠수함 충돌설, 세월호 특조위서도 제기됐지만…”2016.12.2631
-7박헌영 “朴대통령, 퇴임 후 K스포츠재단 이사장으로 온다고 들었다”2016.12.2633
-8박헌영 “朴 대통령, 퇴임 후 K스포츠재단 이사장으로 온다고 들었다”2016.12.2620
-9이경재 “최순실 수감동 신문? 법원 결정 무시하는 것” 반발2016.12.2623
-10대한항공 기내난동 중소기업 아들 “난동 당시 기억 안나…아버지, 많이 실망...2016.12.2624
-11조지 마이클 사망…마돈나 “잘가요 내 친구” MC해머·엘튼 존 등 애도 물결2016.12.2631
-12“사고위험 고령운전자 줄이자”… 노인들 면허 자진반납 유도2016.12.2631
-13‘세월X’ 자로, 잠수함 충돌설 제기…해군 “잠수함 잠항할 수 있는 수중 환...2016.12.2627
-14[부고]장영자 영인 영희 부친상·이상곤 황신영 장인상2016.12.2620
-15이정미 “‘우병우 장인’ 이상달, 최태민 만나 부 얻어…우병우, 최순실 모를...2016.12.2629
-16[인사]법무부 교정본부2016.12.2624
-17하태경, “최순실 구치소 청문회, 崔가 이기나 국민이 이기나 판가름 나는 날...2016.12.2621
-18네티즌수사대 자로 ‘세월X’ 내용 공개 “레이더영상 속 주황색 괴물체, 잠수...2016.12.2631
-19‘구치소 청문회’ 김성태 “국회 모독죄로 고발”vs하태경 “열쇠로 따고 들...2016.12.2628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