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수진영 분열때 이회창은 패, 이명박은 승
조회수 : 14       날짜 : 2016.12.26
freecomics
[대선정국 빅뱅]15대, 이인제로 표 분산 DJ 당선
17대, 이회창 출마에도 MB 거뜬




 21일 새누리당 비주류가 ‘보수신당’(가칭) 창당을 선언하면서 역대 대선을 앞두고 보수 정당 또는 보수 진영의 분열이 어떤 결과를 낳았는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보수층의 뇌리에 가장 깊이 새겨져 있는 보수 분열상은 1997년 15대 대선이다. 당시 신한국당(새누리당 전신) 대선 후보 경선에서 이회창 후보에게 패한 이인제 전 의원은 이 후보의 아들 병역비리 의혹이 터지자 탈당해 국민신당 후보로 대선에 뛰어들었다. 그때까지는 공직선거법상 당내 경선에서 패해도 다른 당 후보로 나올 수 있었다. 그 결과 이회창 후보는 대선에서 득표율 38.74%로 40.27%를 얻은 새정치국민회의 김대중 후보에게 패했다. 이 전 의원은 492만 표(19.20%)를 얻었다.

 2007년 17대 대선에서도 보수 진영은 분열됐다. 대선 막바지 이회창 후보가 무소속으로 다시 출마한 것이다. 이 후보는 355만 표를 얻으며 15.07%의 득표율을 보였지만 한나라당(새누리당 전신) 이명박 후보(48.67%)가 승리했다. 이명박 후보는 대통합민주신당 2위 정동영 후보를 530만 표나 앞서 이회창 후보가 가져간 355만 표에도 큰 손실을 입지 않았다. 야당이었지만 사실상 보수였던 통일국민당 정주영 후보가 나선 1992년 14대 대선에서도 민자당 김영삼 후보가 승리를 거뒀다.

 한편 정치권에서는 4당 체제가 도래하면 민주정의당, 통일민주당, 평화민주당, 신민주공화당이 자웅을 겨룬 1987년 대선 상황과 흡사한 구도가 만들어질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다만 당시는 각 당의 지역 구도가 확실했고, 대선 후보도 뚜렷했다는 차이점이 있다.

황형준 기자 constant25@donga.com


출처 : http://news.donga.com/3/all/20161222/81980288/1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당신이 좋아할만한 콘텐츠
댓글 [0]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0문재인 “‘○○○’면에서 내가 반기문 보다 훨씬 낫지만…낙관하면 큰 일”2016.12.2651
-1반기문 23.3% > 문재인 23.1% …0.2%P 차 초접전 구도2016.12.2637
-2증인없는 ‘맹탕 구치소 현장 청문회’…崔 수감동서 비공개 진행2016.12.2624
-3김새롬 “잘 싸우는게 중요” 이찬오 “다툰 후 결혼 결심” 과거 발언 조명2016.12.2665
-4‘문제적남자’ 김지민, 그림 실력 大방출…전현무 “미술 쪽으로 갔어야”2016.12.2639
-5[사설]반기문, ‘23만 달러 수수설’ 사실 아니면 고소하라2016.12.2626
-6“자로 ‘세월X’ 잠수함 충돌설, 세월호 특조위서도 제기됐지만…”2016.12.2631
-7박헌영 “朴대통령, 퇴임 후 K스포츠재단 이사장으로 온다고 들었다”2016.12.2633
-8박헌영 “朴 대통령, 퇴임 후 K스포츠재단 이사장으로 온다고 들었다”2016.12.2620
-9이경재 “최순실 수감동 신문? 법원 결정 무시하는 것” 반발2016.12.2623
-10대한항공 기내난동 중소기업 아들 “난동 당시 기억 안나…아버지, 많이 실망...2016.12.2624
-11조지 마이클 사망…마돈나 “잘가요 내 친구” MC해머·엘튼 존 등 애도 물결2016.12.2632
-12“사고위험 고령운전자 줄이자”… 노인들 면허 자진반납 유도2016.12.2631
-13‘세월X’ 자로, 잠수함 충돌설 제기…해군 “잠수함 잠항할 수 있는 수중 환...2016.12.2627
-14[부고]장영자 영인 영희 부친상·이상곤 황신영 장인상2016.12.2620
-15이정미 “‘우병우 장인’ 이상달, 최태민 만나 부 얻어…우병우, 최순실 모를...2016.12.2629
-16[인사]법무부 교정본부2016.12.2624
-17하태경, “최순실 구치소 청문회, 崔가 이기나 국민이 이기나 판가름 나는 날...2016.12.2621
-18네티즌수사대 자로 ‘세월X’ 내용 공개 “레이더영상 속 주황색 괴물체, 잠수...2016.12.2631
-19‘구치소 청문회’ 김성태 “국회 모독죄로 고발”vs하태경 “열쇠로 따고 들...2016.12.2628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