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간이동하는 대통령
조회수 : 77       날짜 : 2018.06.24
순간이동하는 대통령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다른 콘텐츠 더보기
댓글 [20]
ㄴㅁㅇ    (01-11 )
수령님 축지법 쓰신다
그것이 알고싶다    (01-11 )
형님들
그 조대위 인천공항 CCTV랑 지가 타고 집에 갔다던 부모차의 블랙박스는 제출됐나요?
누구 아시는 분 계시면 답변좀 부탁드립니다.
청문회 이후로 아무 얘기가 안 나와서 정말 궁굼하네요.
병맛    (01-11 )
아니 도대체 대통령 변호사라는 인간들은 대체 선임된지가 언젠데 하는 일이 뭐냐? 닭년이야 똘빡이라 그렇다치고 엑스맨도 아니고 저런 걸 답변서라고 제출하고 자빠졌네 사법고시 합격했다는 인간 여러명이 모여서
....    (01-11 )
변호사들도 대통령 못 만나고 있다고 하던데???
만났어?
그것이 알고싶다    (01-11 )
신중해야 합니다. 저게 함정일수도 있어요. 저는 분명히 뭔가 꼼수가 있어서 저따위로 내놨다고 봅니다.
11    (01-11 )
만났습니다

대통령께선 평정심 잃지않고 지지잃은 대통령을 변호해주겟다고해서 감사하다는 말을 하셨습니다
ㅅㅍㅌㅁ    (01-11 )
만났지 1시간.
이리 큰 문제를 한시간만에 끝났으니 ㅋㅋㅋ
알만하지 ㅋㅋ
인사 10분 대화 50분? (진짜 대화 10분? 나머지 외계어)
제주 연동    (01-11 )
나라 개꼴 만들어 놓고 나 몰라라... 하는 태도...
진짜 발암이다... 절레절레...

아이들이 저 하늘에서
부모님들 땅에서 울고 있다.

에라 퉷!
인간실격    (01-11 )
세월호 사건이 명바기의 계획이라고 주장하는 글을 봤는데..
설마 아니겠지 아니겠지 되뇌이지만
자꾸 머릿 속을 떠나지 않아.
글이 꽤나 설득력이 있어보여서....
아니겠지?
ㅇ    (01-11 )
반인반신의 딸이니까 저정도는 가능하겠지
김재규도 데미갓슬레이어 발터 PPK 없었으면 반인반신 못죽였다
답답하다    (01-11 )
거짓을 거짓으로 계속 덮는데 그 속도가 너무 어마어마 해서 진실이 갈수록 멀어지지 않나 싶다.

각종 억측과 추측이 난무하게 만들어서 최종적으로 유야무야 하게 하는게 저들의 작전이 아닐까.
감옥    (01-11 )
저런식으로 해 놓고..

질리게 만드는 수법은 지겹도록 봤지만.. 가장 효과적이지..
키미    (01-11 )
박근헤 트레이서설
바꾼애    (01-11 )
이 씨.발.년이 어디서 거짓부렁을...
ㅇㅇ    (01-11 )
흰박스 ㄱㅅ
12345    (01-11 )
저건 미용실아줌마가 머리만지는 도중에 세월호 현황 서면보고한거임 내가앎
율    (01-11 )
모자이크보다 흰엑박이 낫다 ㅋㅋ
111    (01-11 )
안했던걸 했다고 끼워맞추고 거짓말하다보니 또 다른걸 거짓말하게 되고 그러다보니 앞뒤가 안맞아지는거지 ㅉㅉ
ㄴㅇㅁ    (01-11 )
괜히 허경영이 노리는게 아니야
트레이서    (01-11 )
따라올테면 따라와봐 데헷~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98320페널티 박스 근처의 수비 [22] 2018.06.240
9831916강 진출 경우의 수 [7] 2018.06.245
98318대통령 앞에서 오열 [8] 2018.06.2412
98317멕시코전 방송 3사 시청률 [4] 2018.06.2413
98316아저씨스러운 공유 [5] 2018.06.2411
98315한국 16강 진출 경우의 수를 만들어낸 극적인 골 [7] 2018.06.2421
98314페널티킥 골 먹은 이후 아파트 상황 [5] 2018.06.2425
98313유아 물병 따주는 비니 [4] 2018.06.2428
98312월드컵 남북공동개최 점점 현실화? [12] 2018.06.2414
98311모모의 마약 베개 [1] 2018.06.2429
98310노하우가 쌓여있는 분 [3] 2018.06.2425
983094년 전 경우의 수 [3] 2018.06.2435
98308러시아 여자와 결혼하기 위한 조건 [4] 2018.06.24137
98307닭꼬치 하나에 만원 [8] 2018.06.2489
98306다한증 김준현의 극한 정글 도전기 [8] 2018.06.2446
98305허무하게 날린 결정적 찬스 [41] 2018.06.2461
98304혁오 모르는 박준형 몰카 [1] 2018.06.2429
98303사회생활 만랩 [2] 2018.06.2451
98302일부러 맛 없게 먹는 이유 [4] 2018.06.2448
98301샤프로 그리는 황금손 [6] 2018.06.2449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