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재들은 많이 읽었을 흥미진진한 소설
조회수 : 247       날짜 : 2018.04.26
freecomicsfreecomics
◀ 이전글
다음글 ▶
목록
← → 방향키를 눌러보세요.
당신이 좋아할만한 콘텐츠
댓글 [8]
랄라    (06-25 )
그냥 한번 보기에 나쁘지는 않은데
뭔가 대단한걸 바라지는 마
ㅁㄴㅇ    (06-25 )
오피스였나 메모장이였다 어떤 코드치면 "무궁화 꽃이 피였습니다."로 바뀌어서
이거랑 관련된 음모론 돌고 그랬지 ㅋ
ㅇㅇㅇㅇ    (06-25 )
우리가 선진국이 못 된게 미국탓이라는 뻘소리를 전국민이 믿었던
낭만적인 시대였즤....
아마 박근혜가 탐독한 몇 안되는 책일거다
ㅇㅇㅇㅇ    (06-25 )
김진명 소설은 전개는 재미있는데 마무리가 너무 이상하게 끝나서
첨에 한두편은 와 재미있다 하면서 보다가 나중에는 쳐다도 안봄
36금딸수행자    (06-26 )
우명한건 아는데, 재밌나요?
ㅇㅇ    (06-26 )
난 군대에서 남자의 향기 본게 제일 기억나더라
ㅁㄴㅇ    (06-27 )
솔직히 김진명 소설 재밌다ㅋㅋㅋ 뭔 퇴마록 보는 느낌임
ㅇㅇ    (06-27 )
김진명 소설은
판타지 읽듯이 쭉쭉 읽히는 장점이 있지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94005정은이가 받는 예우 [17] 2018.04.2695
94004한국 유니세프에 후원하면 안되는 이유 [12] 2018.04.2680
94003박창진 사무장이 겪은 땅콩항공 회의 분위기 [2] 2018.04.2641
94002먹방 견문록 [4] 2018.04.2631
94001자기 아들 돌잔치에 가기 싫은 개그맨 [1] 2018.04.2657
94000흑인 종특은 존재하는가? [1] 2018.04.2645
93999아들이 99년생이라는 정소림 캐스터 [2] 2018.04.2670
93998계속 말 바뀌는 김경수 [4] 2018.04.2639
93997매일 외박하는 딸 [5] 2018.04.2650
93996나연이의 개인기 [3] 2018.04.2639
93995베트남전 미군 의무병의 기념품 [2] 2018.04.2639
9399421년차 신인 모델 장윤주 2018.04.2635
93993중국 바둑대회에 나타난 고스트 바둑왕 [1] 2018.04.2639
93992이영돈의 하루 일과 2018.04.2626
93991여전한 남양유업 [2] 2018.04.2625
93990미국 쇼 프로그램 출연한 방탄소년단 [3] 2018.04.2626
93989여자들이 굉장히 선호하지 않는 스타일 [3] 2018.04.2647
93988여진구 이민우가 이해 안 가는 홍석천 [2] 2018.04.2627
93987돌아가신 아빠가 지옥에 있을까봐 걱정되요 2018.04.2631
93986쯔위의 머리빨 [2] 2018.04.2641
처음 |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다음 | 마지막
문의 & 삭제요청 : doublek00001@gmail.com